평택 서부지역 생활권 한 축 담당, 안중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인가
평택 서부지역 생활권 한 축 담당, 안중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인가
  • 김덕현 기자
  • 승인 2018.08.24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평택시, 안중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인가 (위치도)
▲ 평택시, 안중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인가 (위치도)


평택시는 ‘평택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에 대해 인가 승인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2008년 구역 지정 후 11년 만이다.

‘평택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은 현덕면 화양리ㆍ운정리ㆍ도대리 및 안중읍 현화리 일원 279만여㎡, 20만782가구 5만4천48명 규모의 민간제안 환지방식으로 추진돼, 본격 착공되면 상대적으로 낙후된 평택 서부지역의 활성화가 기대된다.

▲ 평택시, 안중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인가 (토지이용계획도)
▲ 평택시, 안중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인가 (토지이용계획도)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주거용지 116만1천948㎡, 상업용지 7만7천823㎡, 공공시설(도로, 공원 등) 151만6천363㎡ 등 279만여㎡ 규모로 개발된다.

정장선 시장은 “이번 환지계획 인가를 계기로 민간조합(조합장 최선철)이 본격적인 개발사업을 착수함에 따라 평택 서부지역 생활권의 한 축을 담당하는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평택=김덕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