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천종합운동장서 ‘남북평화통일’ 기원하는 플래시 몹 펼쳐진다
탄천종합운동장서 ‘남북평화통일’ 기원하는 플래시 몹 펼쳐진다
  • 정민훈 기자
  • 승인 2018.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남 국공립어린이집 원아들 지난해 8월 23일 탄천종합운동장서 ‘하나된 대한민국’ 플래시 몹 때. 사진=성남시 제공
▲ 성남 국공립어린이집 원아들 지난해 8월 23일 탄천종합운동장서 ‘하나된 대한민국’ 플래시 몹 때. 사진=성남시 제공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의 원아와 교직원 800명이 27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축구 경기에 남북평화통일을 기원하는 플래시 몹을 펼친다.

플래시 몹은 이날 경기 하프타임인 오후 8시50분부터 10분간 ‘하나의 꿈, 하나의 대한민국’을 주제로 진행된다. 만 4~5세 반 원생 600명과 교직원 200명이 운동장 한가운데서 윤도현의 ‘아리랑’ 음악에 맞춰 태권무를 선보인다. 어린이들의 태권무는 탄천종합운동장 대형 전광판에 비춰진다.

이날 행사는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기원에 대한 시민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어린이들에게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존감을 심어주기 위해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연합회가 기획했다.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연합회는 지역 내 70곳 모든 정부지원어린이집(원생 6천487명, 보육교사 1천58명)이 회원으로 구성됐다.

성남=정민훈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