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신장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밑반찬 배달’사업 추진
오산시 신장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밑반찬 배달’사업 추진
  • 강경구 기자
  • 승인 2018.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 사랑의 밑반찬 배달1

오산시 신장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원순화, 김홍기)는 지난 23일 홀로 사는 어르신, 한 부모가정 등 취약세대 30가구를 대상으로 밑반찬을 전달하는 ‘행복듬뿍 밑반찬 나눔보듬 사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매월 한 번씩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전통시장에서 음식재료를 구입해 밑반찬을 조리해 관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하고 말벗도 되어주는 신장동의 특화사업이다.

이 날 오후 태풍 ‘솔릭’이 한반도 상륙이 예고되어 있는데도 불구하고 위원들이 직접 어르신들을 방문하여 재난상황에 취약하지 않은지, 불편한 점이 없는지 꼼꼼히 살펴봄으로써 복지 사각지대 없는 마을을 만들도록 노력하였다.

특히 8월 복날을 위해 특별메뉴로 삼계탕을 조리하여 전달하였으며, 매월 요구르트와 장조림 반찬을 후원하는 ‘송호욱 병원’과 ‘행복열매 참기름 짜는 집’에서 참기름을 후원하는 등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손길이 이어져 온 마을에 훈훈한 온정이 넘쳐났다.

밑반찬을 배달받은 한 어르신은 “날씨도 무더운데 맛있는 반찬을 전달해줘서 너무 고맙다며, 도와주시는 모든 분들을 위해 감사히 잘 먹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원순화 공동위원장은 “내 가족이 먹을 수 있도록 모든 재료를 손수 고르고 맛있게 조리하고 있다.”라며 “무더운 날씨 때문에 몸과 마음이 지치셨을 이웃들이 맛있게 드시고 더욱 건강해지시기를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오산=강경구 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