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월간연극’ 호응… 일년 열두달 열두개 연극 올려
가평군, ‘월간연극’ 호응… 일년 열두달 열두개 연극 올려
  • 고창수 기자
  • 승인 2018.08.28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달30일에열리는월간연극the one

가평군이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월간연극’이 호응을 받으며 주민 문화욕구를 충족시켜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7일 가평군에 따르면 군은 올해 가평만의 전략적 문화콘텐츠로 군민 중심의 커뮤니티 연극을 선택해 일년 열두달 열두개의 연극을 가평문화창작공간에서 전문연극업체로부터 1인극, 무언극, 참여형 커뮤니터 연극 등 다양한 연극으로 진행하고 있다.

지난 1월 ‘별별극장 워밍업’을 시작으로 2월 ‘카르멘’, 3월 ‘문학적 건망증’, 4월 ‘어르신과 함께하는 뻥’, 5월 ‘범인을 찾아라’, 6월 ‘신문지 이야기 스케치북 인형극’, 7월 ‘투맨쇼’ 등을 공연했다.

이처럼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관심 속에 관람을 통해 지역문화에 대한 관심과 욕구를 만족시키고 문화적 가치를 부여하고 있는 가운데 8월 월간연극에는 기다림을 주제로 4개의 가면을 통해 4가지 장면을 한 배우가 표현하는 1인 가면극 ‘더 원’이 30일 예정돼 있다. 또 다음달 7~8일 양일간에는 사랑과 전쟁, 예술에 관해 광대들이 풀어내는 ‘환상동화’가 준비되어 있다.

한편 군은 월간연극 뿐만 아니라 예술을 보다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된 옆집예술, 연극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는 커뮤니티 연극동아리 운영지원, 지역주민과 예술가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문화창작공간 운영 등 연간 문화와 예술이 어루어지는 가평을 만들어 가고 있다.

가평=고창수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