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 심폐소생술 봉사단 ‘사랑의손깍지’ 거리 캠페인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 심폐소생술 봉사단 ‘사랑의손깍지’ 거리 캠페인
  • 김정오 기자
  • 승인 2018.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8.23)  (17)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병원장 이문형) ‘사랑의손깍지’ 심폐소생술 봉사단이 관고동 시장 주민들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체험부스 운영과 거리 캠페인 봉사를 퇴근 후 진행했다.

이번 사랑의손깍지 봉사활동은 생업으로 심폐소생술 교육 기회가 적은 시장 주민들을 대상으로 진행해 주민들의 호기심을 이끌어내기에 충분했다.

상인들은 평소 궁금했던 심정지 사례와 심폐소생술은 어떻게 하는 것인지, 심장충격기는 언제 사용하느냐, 가슴압박 할 때 옷을 벗기느냐고 묻는 등 많은 관심으로 심폐소생술 체험부스가 열띤 분위기를 연출했다.

봉사단원들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보면서 의미 있는 일에 동참해 뿌듯해하고 매우 즐거웠다”며 “퇴근 후 인데도 전혀 피곤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문형 이천병원장은 “직원들의 자발적인 사회공헌 활동에 감사하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서 지역주민들의 인식이 개선되고 위기상황에 있는 가족과 이웃의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