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미숙 하남시의회 의장. 정병용 의원, 환경미화원 체험
방미숙 하남시의회 의장. 정병용 의원, 환경미화원 체험
  • 강영호 기자
  • 승인 2018.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맷변환_체험1

하남시의회 방미숙 의장과 정병용 시의원이 환경미화원의 고충을 직접 체험하기 위해 일일 환경미화원으로 나섰다.

방 의장과 정 의원은 지난 28일 창우동 환경미화원 작업장을 찾아 직원들을 격려한 뒤 안전교육과 작업요령에 대한 교육을 받고 덕풍동 일대를 돌며 골목 곳곳에 적치된 쓰레기를 수거했다.

방 의장은 “사각지대에 쓰레기봉투를 사용하지 않고 버려진 쓰레기들이 곳곳에 널려 있어 미화원들의 고충을 이해할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쓰레기봉투 생활화와 철저한 분리수거를 통해 깨끗한 도시 만들기에 다같이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어 정 의원은 “시민 모두가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시는 환경미화원 분들께 감사드리고, 이번 체험을 계기로 청소행정 개선 방안에 대해 관심을 갖고 의정활동을 펼쳐가겠다”고 강조했다.

하남=강영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