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사랑의열매,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 의정부지역 착한가게 현판 전달
경기북부 사랑의열매,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 의정부지역 착한가게 현판 전달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 착한가게 현판 전달식-최가네순대국
▲ 최가네순대국

경기북부 사랑의열매(회장 이순선)는 29일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의 일환으로 착한가게를 발굴,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은 의정부시 호원1동·자금동 관내 자원발굴로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정기약정(CMS)을 통한 개인기부 활성화를 목적으로 하는 이웃돕기 사업으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와 호원1동·자금동 주민센터, 동보장협의체가 함께 한다.

이날 사랑의열매는 의정부시 최가네 순대국(대표 최연심), 다가족노인주간보호센터(원장 고영희), 연지곤지주야간보호센터(센터장 남상열)에 사랑의열매 로고와 가게명이 들어간 착한가게 현판을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이날 현판을 전달받은 3곳의 착한가게는 매출액 중 일정액을 기부해 나눔을 실천하게 된다.

▲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 착한가게 현판 전달식-다가족노인주간보호센터
▲ 다가족노인주간보호센터
고영희 다가족노인주간보호센터 원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과 봉사는 돈보다도 마음이 먼저라고 생각한다”며 “지역사회의 다른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나눔과 봉사에 대해 고민하고 있던 중 최근 호원1동·자금동 및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경기북부 사랑의열매와 체결한 ‘우리동네 행복나눔’ 협약식 기사를 보고 비록 작은 나눔이지만 주변의 안타까운 이웃들을 위한 일에 동참하게 됐다”고 가입 소감을 밝혔다.

최연심 최가네 순대국 대표와 남상열 연지곤지주야간보호센터 대표는 “이웃을 위한 작은 나눔의 마음은 항상 있었는데, 방법을 몰라 고민만 하고 있었다”며 “이번 착한가게 가입을 계기로 우리 주변의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경희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장은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은 관내 지속적이고 참여적인 재원을 만들 수 있고, 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는 사업”이라며 “관내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동참해주신 세분의 대표님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 ‘우리동네 행복나눔사업’... 착한가게 현판 전달식-연지곤지주야간보호센터
▲ 연지곤지주야간보호센터


의정부=박재구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