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고구려대장간마을, 학교로 찾아간다
구리시 고구려대장간마을, 학교로 찾아간다
  • 하지은 기자
  • 승인 2018.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0830 구리시 고구려대장간마을, 학교로 찾아간다!1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9월부터 고구려 유물 상자를 가지고 관내 초등학교를 순회하며 진행하는 ‘학교로 온 박물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학교로 찾아온 박물관은 초등학생들에게 지역 내 문화재인 ‘아차산 고구려 유적지’를 알리고, 올바른 고구려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는데 한 걸음 더 다가설 기회를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6일 토평초등학교를 시작으로 21일(금)까지 구리시 내 초등학생 약 3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틀로 나뉘어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에서 첫 날에는 구리시 문화관광해설사가 학교 교실로 직접 찾아가 고구려 관련 복제 유물(오절판, 등자)과 영상 자료, 토기편, 활동지 등을 활용해 사전 학습을 진행하게 된다. 이어 둘째 날에는 아차산 고구려 보루군과 고구려대장간마을(2종 박물관)을 견학하는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지난해 ‘학교로 온 박물관’에 참여한 토평초등학교 5학년 학생은 “박물관에 가면 항상 진열장 내에 유물을 봤는데, 진열장 밖으로 나온 유물은 태어나 처음으로 봤다”며 “1천500년 전 고구려 토기 조각을 직접 만지다보니 함부로 손도 씻지 못했다”고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031-550-8353, 2565로 문의하면 된다.
▲ 0830 구리시 고구려대장간마을, 학교로 찾아간다!2

구리=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