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협은행 ‘Sh내가만든통장’ 가입 10만명…‘좋은 수 이벤트’
수협은행 ‘Sh내가만든통장’ 가입 10만명…‘좋은 수 이벤트’
  • 민현배 기자
  • 승인 2018.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사은행사, 50만원 상당 골드바 제공…10월말까지 실시
111111111111.jpg

[서울=경기일보/민현배 기자] Sh수협은행(은행장 이동빈)이 올 1월 출시한 ‘Sh내가만든통장’이 출시 7개월여만에 가입자 10만 명을 돌파했다고 31일 밝혔다.

‘Sh내가만든통장’은 다른 고금리 수시입출금 상품들과는 달리 복잡한 조건 없이 매일 최종 잔액이 고객이 지정한 금액 이상이면 지정금액까지 연 1.6%(스마트폰뱅킹 가입 시 연 1.7%)의 높은 금리가 적용되는 것이 장점으로 금액은 최소 100만 원부터 최대 10억 원까지 100만 원 단위로 고객이 직접 지정할 수 있다.

또 예금 잔액이 지정금액을 초과한 경우, 지정금액 외 초과금액에 대해서도 지정금액의 2배까지는 연 1.4%, 지정금액의 2배 이상은 연 1.1%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지정금액은 매월 변경할 수 있기 때문에 여유자금이 들어오면 지정금액을 올려서 해당 금액 전체에 대해 최고 연 1.7%의 금리를 받게 운용할 수도 있다. 이 외에도 전자금융 이체수수료를 조건 없이 면제해 준다.

한편, Sh수협은행은 Sh내가만든통장 가입 10만 명 돌파 기념으로 9월 1일부터 10월 말까지 골드바 등 푸짐한 경품을 제공하는 고객 감사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번 이벤트는 Sh내가만든통장을 가입하고 ▲마케팅 동의 ▲자동이체 신청 등 이벤트 조건에 충족한 고객이면 누구나 별도의 신청없이 자동으로 이벤트 참가대상이 되며, 이 중 2천 명을 추첨해 모바일 커피쿠폰을 제공한다.

또, 이벤트 참가대상 고객 중 10월 말까지 Sh내가만든통장 잔액이 100만 원 이상인 고객 중 10명을 추첨, 50만 원 상당의 골드바를 제공하는 ‘좋은 수 이벤트’도 별도 실시한다.

Sh수협은행 관계자는 “시장상황과 금리추이에 따라 자금을 단기로 운용하려는 고객들에게 Sh내가만든통장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며 “금리변동기 최적의 상품인 Sh내가만든통장의 혜택을 더 많은 분에게 제공하고자 풍성한 이벤트도 함께 준비했다”고 말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