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개장' 성유리, 이진 만나러 뉴욕으로 떠난다
'야간개장' 성유리, 이진 만나러 뉴욕으로 떠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야간개장' 성유리, '이진' 만나러 뉴욕으로 떠난다. SBS플러스
▲ '야간개장' 성유리, '이진' 만나러 뉴욕으로 떠난다. SBS플러스
지난 27일 방송된 SBS플러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 (이하 '야간개장')에서 일상공개를 하며 이슈를 몰아온 성유리가 이번주에 뉴욕으로 떠나 이진과 만난다.

성유리는 뉴욕에서 결혼생활을 하는 이진을 만나러 뉴욕으로 떠난다. 성유리와 이진은 뉴욕에서 브런치를 먹으며 근황토크를 하는 것에서부터 쇼핑을 즐기며 절친한 모습을 보여준다. 성유리와 이진은 핑클 때 이야기부터 연기를 비슷한 시기에 시작하며 고생했던 시절의 이야기를 나누며 추억에 잠긴다.

이어 성유리는 "이진과 자신은 핑클 때부터 체력이 안 받쳐줘서 밤에 못 놀고 일찍 자는 습관이 있어 둘이 방을 같이 쓰게 되면서 친해졌다"고 털어놨다. 이진은 "어릴 때 체력이 그나마 좋을 때 놀걸, 지금은 더 체력이 나빠져서 못 논다"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야간개장'은 성유리, 서장훈, 붐, 나르샤가 셀럽의 밤 라이프를 관찰하는 것과  더불어 '트렌디한 요즘 밤 문화'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정보를 전달하는 밤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결혼 후 방송에 처음 모습을 드러내는 이진과 성유리의 뉴욕에서의 만남은 오는 9월 3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