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감독원, 전국 대학일자리센터에서 청년금융특강 진행
금융감독원, 전국 대학일자리센터에서 청년금융특강 진행
  • 민현배 기자
  • 승인 2018.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50개 센터에 취업준비생 대상 ‘특강’ 또는 ‘교재’ 지원
▲ 사진/경기일보 DB
▲ 사진/경기일보 DB

[서울=경기일보/민현배 기자] 금융감독원은 9월부터 11월까지 50개 대학일자리센터에 청년금융특강 또는 교재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대학일자리센터는 대학 내 진로 및 취업·창업 지원 기능을 통합한 기관으로 2018년 기준 고용노동부가 101개 대학을 센터로 선정했다.

금감원은 19개 센터에서는 1천800여 명을 대상으로 사회초년생들의 금융역량 강화를 위한 ‘월급·자산관리 특강’ 및 취업·창업 관련 교육 기회 제공을 위한 ‘금융진로 또는 창업금융 특강’을 실시한다.

또, 교재만 신청한 31개 센터를 포함, 총 50개 센터에 월급·자산관리 가이드북인 ‘파릇파릇 월급관리’ 교재를 약 5천 3백 부 지원 배부한다.

금감원은 특강에서 ▲월급·자산관리 특강 ▲금융진로 특강 또는 창업금융 특강을 함께 실시한다.

월급·자산관리 특강에서는 통장관리, 지출관리, 목돈저축, 부채관리, 보험 활용, 금융사기 예방 등 단계별 자산관리 방법을 안내한다.

금융진로 특강에서는 금융권 업무 특성, 금융권 취업을 위한 준비사항, 원하는 금융회사 및 직무 선택 스킬 등을 강의한다.

창업금융특강에서는 취업과 창업의 차이, 창업방향 탐색, 창업환경 분석, 창업을 위한 자금조달 및 벤처캐피탈 로드맵 등을 강의할 예정이다.

금감원은 사회진출 후에 필요한 단계별 금융지식을 갖추도록 해, 각종 금융 의사 결정 시 심리적 부담과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금융사기 등 예기치 않은 금융문제에 현명하게 대처하고, 안정적인 금융생활을 영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또, 매년 정기적으로 대학일자리센터와 취업준비생 청년금융특강을 추진하고 교육 대상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