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치매안심마을 1호’조성
오산시, ‘치매안심마을 1호’조성
  • 강경구 기자
  • 승인 2018.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암주공 1단지 경로당…치매 친화적 환경조성
▲ 치매안심마을

오산시보건소가 운암주공 1단지 경로당을 ‘제1호 치매 안심마을’로 선정했다.

치매 안심마을은 치매환자가 지역사회와 함께 살아갈 수 있는 환경마련을 통해 치매예방·조기발견·치료기반을 조성하고, 치매환자와 가족이 행복한 ‘치매 친화적 안심공동체’를 실현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시는 앞으로 운암주공 1단지를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 치매예방, 조기발견 및 치매 돌봄 기능강화 등 집중 지원하고 치매노인 실종 예방을 위한 배회인식표, 지문사전등록, 안심 캐치 (GPS)보급과 다양한 치매프로그램을 주기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환자가 필요할 때 지역주민의 도움을 받으며 자유롭게 사회에 참여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 치매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이 개선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산=강경구 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