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지난 3일 ‘제2기 금연지킴이 위촉식 및 교육’ 실시
군포시, 지난 3일 ‘제2기 금연지킴이 위촉식 및 교육’ 실시
  • 김성훈 기자
  • 승인 2018.09.05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포-금연지킴이 위촉식 및 교육

군포시(시장 한대희)는 지난 3일 산본보건지소에서 간접흡연 피해방지 및 쾌적한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제2기 금연지킴이 위촉식 및 교육’을 실시했다.

제2기 금연지킴이는 평소 금연환경 조성에 관심이 있고 지역주민의 인식개선 등 봉사활동에 적극적 참여가 가능한 자 중 관내 11개 동주민센터와 산본로데오거리 상인회의 추천을 받은 59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이들은 11개 동과 간접흡연 피해 민원이 자주 발생하는 산본로데오거리를 중심으로 금연계도 및 홍보활동을 하며, 금연정책 개선에 필요한 시민의견 수렴과 금연질서 확립을 위한 캠페인, 환경정화 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다.

김미경 보건소장은 “쾌적한 금연환경 조성은 시민의 자발적 참여와 인식 개선이 동시에 수반돼야 가능하다”며 “금연지킴이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금연분위기 확산으로 시민건강이 보다 증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군포시에는 7월 말 기준 공중이용시설, 도시공원, 지하철역 출입구 등 6천567개소의 금연구역이 지정돼 있으며, 간접흡연 피해 최소화를 위해 금연지킴이에 대한 지속적인 교육 및 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다.

군포=김성훈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