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2018’ 성료…초등부 이정현, 중등부 김민별, 고등부 정시우 우승
‘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2018’ 성료…초등부 이정현, 중등부 김민별, 고등부 정시우 우승
  • 강현숙 기자
  • 승인 2018.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각 부 우승자들-고등부 정시우(좌), 중등부 김민별(가운데), 초등부 이정현(우)
▲ 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각 부 우승자들-고등부 정시우(좌), 중등부 김민별(가운데), 초등부 이정현(우)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와 종합에너지그룹 삼천리가 공동 주최한 ‘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2018’이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전라북도 군산 컨트리클럽에서 300여 명의 초·중·고등학생 골프 꿈나무가 참여한 가운데 펼쳐졌다.

이번 대회에는 쟁쟁한 골프 유망주들이 대거 참가해 여느 대회보다 치열한 경합을 펼쳤는데, 초등부에서는 이정현 선수가 3언더파(최종 141타), 중등부에서는 김민별 선수가 6언더파(최종 210타), 고등부에서는 정시우 선수가 13언더파(최종 203타)를 기록하며 당당히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이번 대회 각 부문 우승자를 비롯한 상위권 선수들에게는 장학금 및 부상이 주어진다. 특히 고등부의 1~3위 입상자에게는 KLPGA 준회원 실기테스트 면제 특전이, 대회 통합 성적 1~3위 입상자에게는 2019년 KLPGA 정규대회에 추천 선수로 출전할 수 있는 특전이 주어진다.

이번 대회 고등부 우승이자 대회 통합 성적 우승자인 정시우 선수(영서고 2학년)는 “골프선수를 꿈꾸는 학생들을 위해 멋진 대회를 열어주시고 지원을 아끼지 않은 삼천리와 KLPGA에 감사 말씀드리며, 앞으로도 계속 훈련에 매진해 더욱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겠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 KLPGA 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2018 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꿈나무 선수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KLPGA 삼천리 투게더 꿈나무대회 2018 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꿈나무 선수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올해 4회째를 맞은 이번 대회는 유망주들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과 세심한 배려로 꿈나무 및 학부모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그린피, 카트비, 캐디피는 물론 식사까지 무료로 지원했다. 또 꿈나무 선수의 기초 체력 함양을 위한 홈 트레이닝 강연, 재미와 다양한 선물까지 얻을 수 있는 미니 게임 등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해 꿈나무 학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무엇보다 올해 대회는 어린 선수들이 갤러리 환경에서도 집중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일부 홀에서 갤러리를 개방했으며, 티 오프 전 선수를 소개하는 등 KLPGA 정규투어 못지 않은 시스템을 적용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종합에너지그룹 삼천리는 홍란(32), 김해림(29), 조윤지(27), 배선우(24), 이주미(23) 등 실력과 인성을 겸비한 프로골퍼로 구성된 ‘삼천리 스포츠단’을 운영하고 있다.

강현숙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