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동막골소녀 위협하는 엄청난 폐활량 가수 등장…유연석 극찬
'복면가왕' 동막골소녀 위협하는 엄청난 폐활량 가수 등장…유연석 극찬
  • 장건 기자
  • 승인 2018.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동막골소녀'의 3연승을 저지하려는 준결승 진출자 4인이 노래 대결을 펼친다. MBC
▲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동막골소녀'의 3연승을 저지하려는 준결승 진출자 4인이 노래 대결을 펼친다. MBC
9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동막골소녀'의 3연승을 저지하려는 준결승 진출자 4인이 노래 대결을 펼친다.

이날 3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동막골소녀'의 앞에는 초강력 라이벌들이 등장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특히 3라운드에 오른 두 복면 가수가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그중 한 복면 가수는 매혹적인 목소리와 가창력으로 라운드가 거듭될수록 분위기를 리드했고 "원곡을 100% 소화한 뒤 본인의 스타일까지 첨가한다"는 호평을 받았다. 특히 유영석은 "폐활량이 엄청나다. 심장 위아래로 폐가 하나씩 더 달린 것 같다"며 아낌없는 찬사를 보냈다.

하지만 상대 복면 가수 역시 "본인의 목소리가 가진 원초적인 슬픔을 잘 표현한다" "노래의 감성과 발성 모두를 마음먹은 대로 표현할 수 있는 테크닉의 귀재다"라는 극찬을 들은 상당한 내공의 소유자. 과연 이 두 사람 중 누가 가왕 '동막골소녀'와 대적하게 될지 많은 관심이 쏠린다.

과연 가왕 결정전에 올라 '동막골소녀' 앞을 막아설 단 한 명의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지, 노래 금메달리스트들의 양보 없는 대결은 오늘(9일)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