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산악오토바이의 정체는 아이콘 김진환
'복면가왕' 산악오토바이의 정체는 아이콘 김진환
  • 장건 기자
  • 승인 2018.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복면가왕' 산악오토바이의 정체가 아이콘의 메인보컬 김진환로 밝혀졌다. 방송 캡처
▲ '복면가왕' 산악오토바이의 정체가 아이콘의 메인보컬 김진환로 밝혀졌다. 방송 캡처
'복면가왕' 산악오토바이의 정체가 아이콘의 메인보컬 김진환으로 밝혀졌다.

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김진환은 성시경의 '우린 제법 잘 어울려요'를, 세이렌은 한영애의 '루씰'을 각각 선곡해 2라운드를 대결을 펼쳤다. 결국 산악오토바이가 패배하면서 정체가 공개됐다.

유영석은 산악오토바이에 대해 "'우린 제법 잘 어울려요' 노래를 허스키한 보이스로 부르니 제법 잘 어울린다"며 "1라운드 보다 무대가 편안했다. 또 소리 내는 방식도 좋았다. 적당한 콧소리도 좋았고, 예쁜 소리를 뽑아낼 줄 안다"고 평가했다.

김현철은 산악오토바이에 대해 "음악을 하는 직업임에는 틀림업다. 오토바이는 발음이 군데군데 비슷하다. '할까요'가 아니라 '할까여'라고 부른다. 성시경 노래를 많이 듣고 자란 뮤지션 같다"고 이야기했다.

신봉선은 "오토바이 누군지 확실히 알 것 같다"며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이어 "정말 대단하신 분이 나왔다. 저분이 노래를 부르는 포지션이 아니다. 왜 이분을 몰랐을까 확왔다. 저분 아이돌 출신인데 단 한 번도 이분에 대해 언급이 나오지 않았다. 여기서 나밖에 모른다"고 말했다.

카이는 "오토바이 2라운드 무대는 현역 아이돌이다. 저분의 끼는 아직 100%나오지 않았고, 아주 인기있는 아이돌인 것 같다"며 아이콘의 김진환으로 추측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마스크를 쓰고 정체를 공개하지 않은 채 무대에서 노래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