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김병원 회장, 추석 앞두고 농산물 수급상황 점검
농협 김병원 회장, 추석 앞두고 농산물 수급상황 점검
  • 구예리 기자
  • 승인 2018.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 20180910 사진 구리공판장 2
▲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사진 가운데)이 10일 오전 농협구리공판장 과일경매장을 찾아 사과를 살펴보고 있다. 농협 경기지역본부 제공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이 추석을 보름여 앞둔 10일 농협구리공판장과 안성농식품물류센터 등을 방문해 추석 성수품 수급상황과 물가동향을 점검했다.

김병원 회장은 이날 오전 구리공판장에서 사과·배 등 추석 성수품 출하물량과 경락시세를 살피고, 중도매인 등 유통 종사자들에게 제수용 햅쌀을 전달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후 폭염과 태풍·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주 사과 농장을 찾아 출하 현황을 점검했다.

오후에는 안성농식품물류센터를 방문해 농산물 공급 상황과 추석 선물세트(사과·배 등), 소포장·전처리 상품 생산라인을 돌아봤다.

김 회장은 “농협공판장과 물류센터는 농업인에게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을거리를 공급하는 농산물 유통의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우수 농산물을 공급하고, 폭염·태풍·폭우로 피해를 입은 농산물에 대한 특판전을 추진해 농가소득 5천만 원 시대를 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 지난 5일 농산물 수급안정과 공급확대를 위한 추석 수급안정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채소, 과일, 축산물 등 중점관리품목 공급을 확대하고 7일부터 전국 2천200여 개 농협하나로마트에서 추석 선물세트를 최대 30% 할인 판매 중이다.

구예리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