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찰청 최재황 경사 자살예방의 날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인천경찰청 최재황 경사 자살예방의 날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람들

인천지방경찰청 생활안전과 최재황 경사가 10일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2018 자살예방의 날’ 행사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위 경사는 자살 위기자 발생 시 현장에서 빠르게 개입할 수 있는 경찰관을 자살예방 게이트 키퍼(자살 위험 대상자의 자살 시도를 방지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관리ㆍ지원하는 사람)로 양성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자살 고위험군을 발굴해 인천시 자살예방센터 및 전문치료기관으로 연계하고, 방송 코너 진행자로 출연해 경찰과 소방의 자살예방 사례를 소개하는 등 생명사랑에 대한 인식개선에 앞장섰다.

자살예방의 날은 전 세계에 생명의 소중함과 국가적·사회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위해 제정한 날이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