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2018 평화가 허락해준 소풍 in 매향리’ 성료
화성시, ‘2018 평화가 허락해준 소풍 in 매향리’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화성시, ‘2018 평화가 허락해준 소풍 in 매향리’ 성료

‘2018 평화가 허락해준 소풍 in 매향리’ 축제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함께 만들어가는 평화’를 주제로 8일 화성드림파크와 매향리 일대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화성시민 등 5천여 명이 참여했다. 올해 축제는 시민단체를 비롯해 화성시 예술인들을 주축으로 구성됐으며, 사전등록을 통해 ‘매향리 캠핑촌’, ‘평화걷기대회’ 등 시민들이 원하는 방식로 참여가 가능하게 구성됐다.

화성시 관계자는 “그 동안의 축제가 주최와 관객이 나눠지는 행사 중심 축제였다면 매향리 축제는 그런 구분이 없는 행사”라며 “축제 장소에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자신에 맞게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고 말했다.

이에 걸맞게 축제에는 자작시 발표를 비롯해 개인 그림 전시회 등도 함께 열렸으며, 전투비행장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는 자체 행사로 대형 연을 날리고, 연만들기 체험부스를 운영했다.

박민철 화성시 군공항이전대응담당관은 “앞으로 매향리 평화 축제는 시민사회가 주도하는 축제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축제는 화성시민이 하나라는 의식을 재확인하는 소중한 열매를 남겼다”고 말했다.

한편, ‘평화가 허락해준 소풍 in 매향리’는 2015년 미공군 쿠니사격장 폐쇄 10주년을 기념하는 매향리 평화예술제를 시작으로 평화를 염원하는 화성시의 상징적인 축제로 자리매김해 나가고 있다.

화성=박수철ㆍ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