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근 부인 박가람 "미카엘 셰프 팬" 등장
양동근 부인 박가람 "미카엘 셰프 팬" 등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  방송 캡처. JTBC
▲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 방송 캡처. JTBC
가수 겸 배우 양동근의 부인 박가람이 '냉부해' 스튜디오에 깜짝 등장했다.

양동근은 지난 10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에서 "냉장고는 부인의 세상이다. 내가 손댈 수 없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내 입맛은 중요하지 않다. 아내가 해주는 음식은 다 좋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오셰득 셰프와 미카엘 셰프의 요리 대결을 앞두고 김성주는 "방금 전에 들어온 속보다. 세 아이의 엄마가 현장에 있다고 한다"고 소개했다. 양동근의 부인인 박가람이 현장에 깜짝 방문한 것.

김성주는 "혹시 기대되는 셰프가 있냐"고 질문하자 박가람은 "미카엘 셰프가 기대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