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와 한국철도공사,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 앞장
고양시와 한국철도공사,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 앞장
  • 송주현 기자
  • 승인 2018.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_고양시-한국철도공사, 사회적경제 활성화 도모 ‘맞손’
▲ 고양시와 코레일 한국철도공사 관계자들이 지난 10일 한국철도공사 서울사옥에서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 도모를 위한 업무협약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고양시

고양시는 최근 코레일 한국철도공사와 함께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 도모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주요 협약 내용은 철도역사 내 유휴공간 등 유무형 자산을 활용한 제품판로 및 공간 지원, 공동 사업모델 발굴·창업 지원 등 지속 가능한 사업육성, 양 기관 보유 매체를 활용한제품홍보 및 마케팅 지원 등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고양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은 서울역을 비롯한 철도역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또 12일과 13일에는 서울역 내에서 ‘코레일과 함께하는 고양시 사회적경제 장터’도 개최된다.

협약식에 참석한 이흥민 민생경제국장은 “사회적가치를 실현해 나가는 한국철도공사의 열정이 고양시의 노력과 만나 나타내는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양 기관의 협력으로 사회적경제 범위 확대 및 진정한 의미의 사회적경제 구현을 위해 더욱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는 최근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의 대안이자 지역경제 활성화 해법으로 사회적경제가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이를 시의 대안경제로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 232개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이 자리 잡고 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