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미국 가든그로브시 고교생 상호 민박 교류 연수 참가자 모집
안양시, 미국 가든그로브시 고교생 상호 민박 교류 연수 참가자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든5

안양시는 다음달 5일까지 안양시 자매도시인 미국 가든그로브시 고교생 상호민박교류 연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상호 민박교류 연수 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이 한국인의 생활상과 고유의 문화 관습을 외국인에게 올바르게 소개하고 미국인의 가치 체계와 생활상을 이해하며 이를 통해 양국 청소년의 친목과 우정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2001년부터 18년째 이어져 오고 있다.

참가 자격은 안양시에 거주지가 등록된 관내 고등학교 재학생(2019년 고등학교 입학자 포함)으로 동안청소년수련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참가신청서, 개인 정보 동의서를 다운 받아 작성해 수련관 활동사업팀(2층)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10월 중 면접을 거쳐 6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방미 청소년은 내년 4월 미국 청소년들이 방한 시 민박을 반드시 제공해야 한다. 참가비는 1인 기준 122만 원으로 왕복 항공료의 30%가 지원된 금액이다.

방미 일정은 2019년 1월19일부터 28일까지 9박10일간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외국의 친구들과 소통하면서 서로의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이번 민박 교류 연수 프로그램에 청소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