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에반, 100대 재벌설에 "평범한 회사원"
'비디오스타' 에반, 100대 재벌설에 "평범한 회사원"
  • 설소영 기자
  • 승인 2018.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클릭비 출신 가수 에반이 재벌설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에반은 지난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이미 인터뷰를 통해 해명한 적이 있다. 정말 평범한 가정에서 자랐다"고 밝혔다.

이어 "아직도 미국에 있는 건 사실이지만 평범한 회사원이다. 과장된 것. 세계 100대 정도면 경제지에 다 나온다. 저와 같은 성을 가진 사람은 없다"고 해명했다.

에반은 "근무하고 있지도 않다. 클릭비가 잘될 때 유학을 갔다. 그런 상황이 오해를 가지게 한 것 같다"고 말했다.

설소영 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