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천일홍축제 대비 대대적인 가로환경 정비활동 펼쳐
양주시, 천일홍축제 대비 대대적인 가로환경 정비활동 펼쳐
  • 이종현 기자
  • 승인 2018.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로환경정비
양주시는 12일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과 ‘2018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를 대비해 고읍동 하늘물공원 일원에서 대대적인 가로환경 정비활동을 펼쳤다.

이날 환경정비에는 이성호 양주시장을 비롯해 시민, 감동365협의체, 각 사회단체 회원, 시설관리공단 직원, 공무원 등 300여명이 모여 광사동 나리공원과 고읍동 일원의 노면청소와 잡풀제거, 광고물과 적치물 제거 등 환경정비를 실시했다.

한편 양주시는 깨끗하고 아름다운 도시 이미지를 확립하고 쾌적한 가로환경조성을 위해 오는 10월 10일까지를 가로환경정비기간으로 정하고 각 읍면동 별로 시가지 등 중심구역 위주로 일제 청결운동을 추진한다.

또한 마을진입로 환경정비, 내 집ㆍ내 가게 앞 청소하기, 음식물 쓰레기통에 넣기 등 시민참여운동에 대해 집중 홍보에 나선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도시 브랜드 이미지 향상을 위해서는 청결이 반드시 선행돼야 한다”며 “시민들께서도 내 집, 내 가게 앞 청소, 쓰레기 분리배출 준수, 무단투기 금지 등 청결하고 쾌적한 양주시 만들기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