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피플&더하모니색소폰동아리 전국 아마츄어 색소폰 앙상블 경연대회 대상 수상
이천 피플&더하모니색소폰동아리 전국 아마츄어 색소폰 앙상블 경연대회 대상 수상
  • 김정오 기자
  • 승인 2018.09.13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 최고의 색소폰 팀을 자부하는 피플&더하모니 색소폰동아리(지휘 김진배)가 지난 9일 충남 청양에서 열린 전국 아마추어 색소폰 앙상블 경연대회에서 주페의 경기병서곡을 연주해 대상을 수상했다.

특히 MR에 의존하지 않고 소프라노에서 바리톤까지 폭넓은 음역대를 소화하며 각각의 음의 조화를 잘 이뤄냈다는 평가다.

피플&더하모니 색소폰동아리는 지난 2015년 금상을 받은 데 이어 또다시 대상을 수상함으로써 정상임을 입증했다.

‘빨리 가려면 혼자 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는 아프리카 속담을 삶 속에 실천하고 있는 피플&더하모니 색소폰앙상블은 악기로 화합과 협치를 실천하며 문화예술, 음악의 도시로서 이천의 위상을 널리 알리고 있다.

색소폰동아리를 지도하는 김진배 지휘자는“그저 불협화음을 협화음으로 만들어가면서 함께 어울려 살아가는 의미를 삶에 담아주고자 했다”고 밝혔다.

이천=김정오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