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물품 거래 사기로 1억원 챙긴 20대 구속
중고물품 거래 사기로 1억원 챙긴 20대 구속
  • 여승구 기자
  • 승인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경찰서는 인터넷 중고거래 카페에서 각종 중고물품을 판다고 속여 1억여 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A씨(24)를 구속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5월부터 이달까지 인터넷 중고거래 카페에 자동차ㆍ컴퓨터부품, 낚시용품, 커피머신 등을 판매한다는 글을 올린 뒤 B씨(30) 등 195명으로부터 총 1억2천600여만 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인터넷에 떠도는 물품 사진을 내려받아 중고거래 카페에 판매 글과 함께 올린 것으로 조사됐다. 물건이 도착하지 않는다며 피해자들이 항의하면 “며칠 내 환불해주겠다”고 안심시킨 뒤 다른 피해자들의 돈으로 이른바 ‘돌려막기’를 하며 범행을 계속했다.

사기 전과 19범인 A씨는 경찰에서 “가로챈 돈은 인터넷 도박이나 유흥비로 썼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여죄를 추가 조사하고 있다.

여승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