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라랜드' 이제니, 15년 만에 방송 복귀…송승헌X신동엽 지원사격
'라라랜드' 이제니, 15년 만에 방송 복귀…송승헌X신동엽 지원사격
  • 설소영 기자
  • 승인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TV조선 '꿈꾸는 사람들이 떠난 도시-라라랜드'(이하 '라라랜드') 녹화 방송 캡처. TV조선
▲ TV조선 '꿈꾸는 사람들이 떠난 도시-라라랜드'(이하 '라라랜드') 녹화 방송 캡처. TV조선
이제니가 연예계 은퇴 이후 15년 만에 방송 복귀의 신호탄을 알렸다.

오는 15일 첫 방송될 TV조선 '꿈꾸는 사람들이 떠난 도시-라라랜드'(이하 '라라랜드')에서는 과거 시트콤 '남자셋여자셋'에 함께 출연했던 송승헌, 신동엽, 이휘재, 김용림은 이제니의 출연 소식을 듣고 일제히 지원사격에 나선다.

송승헌은 "제니가 우리 팀에서 가장 막내여서 사랑을 독차지했다. 그동안 못 봐서 아쉬웠는데 정말 기대되고, 개인적으로도 꼭 만나보고 싶다"고 그리워했다. 신동엽은 "제니는 독보적인 매력을 갖고 있다. 이제는 숙녀가 됐을 제니가 너무 보고 싶다"고 기대감을 드러낸다.

이휘재는 "가장 궁금한 것은 제니의 남자친구 존재 여부다. 이제니는 그 당시 모든 남자들의 워너비였기 때문"이라고 말하며 이제니의 사랑은 누구일지 궁금해 한다. 이어 '남자셋여자셋'의 출연자들 중 가장 연장자였던 김용림은 예전 추억을 떠올리며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이다.

이제니는 지난 2004년 드라마 '황태자의 첫사랑'을 마지막으로 모든 연예 활동을 접고 LA로 떠난 뒤 웹디자이너로 활동하며 화려한 제 2의 인생을 꾸려나가고 있다.

'라라랜드'는 오는 15일 오후 10시 50분 첫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