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연휴 인천공항 1일 이용객 역대 최다 19만7천명 전망
올 추석연휴 인천공항 1일 이용객 역대 최다 19만7천명 전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추석연휴기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외로 나가는 이용객이 1일 평균 19만7천명으로 역대 최다 수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18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추석 명절인 오는 21일부터 26일까지 6일간 모두 118만3천237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는 1일 평균 19만7천명 수준으로 역대 명절 연휴 중 최다 수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기존 기록은 올해 설 연휴로 1일 19만377명을 기록한 바 있다. 공사는 오는 22일 21만5천240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해 역대 명절 최다 이용객 수치를 갈아 치울 것으로 보고 있다. 세부적으로 출국인원이 가장 많은 날은 22일(12만656명), 도착인원이 가장 많은 날은 26일(11만4천214명)으로 각각 예상했다.

공사는 추석 연휴기간 많은 이용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함에 따라 400명의 특별 근무인원을 현장에 배치, 공항운영 전 분야 혼잡 완화에 나선다. 특히 셀프체크인과 셀프백드롭 등 터미널 내 스마트 기기 주변에 안내인력을 추가로 배치해 이용객들의 빠른 출국 수속을 도울 예정이다.

아울러 공항 주변 교통대책의 일환으로 연휴기간 총 4만1천면의 주차공간을 추가로 확보하기로 했다. 연휴기간에는 공항철도를 1일 10편가량 증편하며, 심야 연장운행도 실시할 계획이다.

양광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