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율, 윤택 조언에 눈물 흘린 이유는?…"김동현, 잘못했어"
송하율, 윤택 조언에 눈물 흘린 이유는?…"김동현, 잘못했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 방송 캡처. KBS
▲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 방송 캡처. KBS
'살림남2' 송하율이 윤택의 조언에 눈시울을 붉혔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동현과 송하율의 첫 부부싸움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동현은 지인 윤택을 불러 부부싸움에 조언을 부탁했다. 송하율은 "빨래 같은 경우 부산에서 김동현을 도와줄 때 제가 서투니까 세제를 많이 넣었다. 그런데 '누가 세제를 이렇게 많이 쓰느냐'고하더니 이제는 조금 넣는다고 뭐라고 한다"고 했다.

이어 송하율은 "(김동현이) 피부가 예민하고, 아토피가 있어서 유기농 세제를 샀는데 또 '이건 언제 샀느냐'며 뭐라고 했다"고 토로했다.

윤택은 "전체적으로 동현이가 잘못했다. 네 공간에 신부를 받아들일 준비가 안된 거 같다"고 하자 송하율은 눈물을 흘렸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