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논스톱' 재회…조인성부터 장나라까지, 주역들 다시 뭉친다
'뉴논스톱' 재회…조인성부터 장나라까지, 주역들 다시 뭉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춘다큐 다시 스물' 논스톱 편. MBC
▲ '청춘다큐 다시 스물' 논스톱 편. MBC
'뉴논스톱' 박경림 조인성 장나라 양동근 이민우 정태우 김정화가 다시 만난다.

MBC의 특집 프로그램 '청춘다큐 다시 스물'을 통해 18년 전 인기리에 방송됐던 청춘 시트콤 '뉴논스톱'의 주역들이 모두 한자리에 모인다.

지난 2000년부터 2002년까지, 총 422부작에 걸쳐 인기리에 방송됐던 MBC 시트콤 '뉴논스톱'. 방영 당시 높은 시청률은 물론 젊은 층에서 큰 화제를 모았던 이 시트콤은 청춘 스타의 산실이었다.

스무살 남짓이었던 박경림 조인성 장나라 양동근 이민우 정태우 김정화 등은 '뉴논스톱'을 통해 단숨에 톱스타 반열에 올랐다. 이들이 신인다운 풋풋함으로 '뉴논스톱' 속 완성되지 않은 청춘들과 높은 싱크로율을 보인 것이 인기의 요인이었다. 조인성-박경림, 장나라-양동근 커플의 러브라인은 웬만한 드라마를 뛰어넘는 열렬한 지지를 받기도 했다.

'청춘다큐 다시,스물'은 '뉴 논스톱'이 종영한지 16년 만에, 그 시절 그들의 모습을 다시 담는다. 지금은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MC이자 초등학교 3학년짜리 아들의 엄마가 된 40대 박경림이 당시 함께 연기했던 멤버들을 한 명 한 명 찾아간다.

극 중 커플로 등장했던 박경림과 조인성이 사석에서 술잔을 기울이고, 박경림의 절친인 장나라와 양동근, 조금은 활동이 뜸했던 이민우와 김정화의 모습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30대 후반이 된 자신들의 모습을 되돌아보며 함께 추억에 빠지는 진솔한 이야기가 시간 가는줄 모르고 이어졌다고.

이 다큐의 하이라이트는 이들 모두가 한 자리에 모이는 '동창회' 자리. 박경림의 주선으로 어렵게 시간을 맞춘 멤버들이 9월말 서울 모처에서 16년만에 한 자리에 모이는 시간이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

최근 영화 '안시성'의 개봉으로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배우 조인성과 새로운 미니시리즈 촬영에 들어간 장나라도 그간 못 본 멤버들이 보고 싶다며 스케줄을 일찌감치 비워놨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청춘다큐 다시,스물'이 나의 스무살 시절 꿈을 잊고 바쁘게 달려온 우리 모두에 대한 유쾌한 위로이자 청춘들에게 바치는 따뜻한 헌사가 되었으면 한다"는 기획의도를 밝혔다.

MBC의 특집 '청춘다큐 다시,스물'은 오는 10월 1일과 8일, 밤 11시 10분에 2부작으로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이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