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오봉역서 코레일 직원 발목 절단사고…하차중 발 헛디뎌
의왕 오봉역서 코레일 직원 발목 절단사고…하차중 발 헛디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 오봉역 철로에서 지난 22일 오후 7시49분께 코레일 직원 발목이 절단되는 일이 발생했다.


23일 의왕소방서 등에 따르면 코레일 직원 A씨(25)는 저속중인 화물 열차에서 하차 중 발을 헛디뎌 바퀴에 깔렸다. 이 사고로 A씨는 발목이 절단, 한림대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 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 중이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