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재경 "레인보우 팀워크의 비밀은 남자"
'라디오스타' 김재경 "레인보우 팀워크의 비밀은 남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김재경. MBC
▲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김재경. MBC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의 배우 김재경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레인보우의 팀워크의 비결로 '남자'를 꼽아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이와 함께 열애 안 걸리는 팁을 공개할 예정으로, '오늘만 산다'는 뜻밖의 고백까지 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높이고 있다.

26일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연출 한영롱)는 드라마 '배드파파'의 주역들인 장혁, 손여은, 하준, 김재경, 최기섭 다섯 명의 배우들이 출연하는 '파파는 오늘 바빠'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재경은 걸그룹 레인보우의 리더로 최근 배우로 전향해 새 소속사에 둥지를 틀었다. 이와 관련해 김재경은 전 회사와의 계약 만료로 각자 취직을 한 상태라고 밝혔는데, 멤버들과 현재까지도 거의 매일 만난다고 밝혀 미소를 짓게 했다.

김재경은 레인보우 멤버들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는데 팀워크의 비밀이 '남자'라는 사실이 언급되자 "남자 때문이라고 말할 수 있는 게.."라며 특별한 이유를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몸으로 체득한 '열애 안 걸리는 팁'을 공개해 관심을 모으기도.

그런가하면 김재경은 '단발머리'로 변신한 이유와 '배드파파' 오디션에 매달렸던 얘기를 꺼내 관심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특히 김재경은 은공예, 가죽공예, 승마, 골프, 프리 다이빙 등 '금손 투 머치 취미녀'로 꼽히는 것과 관련해선 공백기로 인해 취미가 늘었음을 고백하기도. 이 과정에서 그녀는 '오늘만 산다'는 뜻밖의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 특별한 삶의 철학과 이유를 듣고 모두가 박수를 쳐줬다는 후문.

과연 레인보우의 팀워크 비결이 '남자'였던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오늘만 사는' 김재경의 뜻밖의 고백과 통통 튀는 매력은 오늘(26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