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은, ‘계약금 0원’…KT, 2019년 신인 계약 완료
이대은, ‘계약금 0원’…KT, 2019년 신인 계약 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t wiz

프로야구 KT 위즈가 2차 신인 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영입한 ‘해외파’ 이대은(29) 등 2019년 신인 지명선수 11명 전원과 계약을 마쳤다.

이대은은 한국에서 고등학교 이상을 재학하고 바로 외국 프로구단과 계약한 이력에 따라 계약금 없이 입단 계약을 맺었다. 또 연봉도 KBO리그 신인 최저인 2천700만원을 초과할 수 없다.

이대은은 서울 신일고에 재학 중이던 2007년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컵스와 계약, 2008년부터 2014년까지 마이너리그에서 뛰었다. 이후 2015년부터 2년간은 일본프로야구 지바롯데 마린스에서 활동했다.

KBO리그로 무대를 옮기게 된 이대은은 리그 규정에 따라 해외구단과 계약 만료 후 2년 유예 기간을 두고 신인 2차 드래프트에 나와 전체 1순위로 KT의 지명을 받았다.

한편, KT의 연고지 고교 출신으로 1차 지명을 받은 안산공고 좌완 투수 전용주(18)는 계약금 2억원에 입단했다.

또 2차 드래프트 2번으로 선발된 투수 이정훈(18)은 계약금 1억원, 3ㆍ4번 지명을 받은 투수 손동현(17)과 이상동(23)은 각각 9천만원, 8천만원에 계약했다. 연봉은 모두 2천700만원이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