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오는 25일 장애학생-후원인 만나는 '2018년 사랑의 끈 연결 운동' 개최
성남시, 오는 25일 장애학생-후원인 만나는 '2018년 사랑의 끈 연결 운동' 개최
  • 정민훈 기자
  • 승인 2018.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애인복지과-지난해 성남시청서 열린  ‘사랑의 끈 연결’ 행사 때 대상학생과 후원자들
▲ 지난해 성남시청서 열린 ‘사랑의 끈 연결’ 행사 때 대상학생과 후원자들

성남지역 장애를 가진 중·고등학생 15명이 후원인과 ‘사랑의 끈’으로 연결돼 경제적 지원과 학교·사회활동에 도움을 받게 된다.

성남시는 오는 25일 오전 11시께 시청 온누리에서 ‘2018년 사랑의 끈 연결 운동’ 행사를 개최한다.

㈔경기도 신체장애인복지회 성남시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장애학생의 후원자가 돼 주기로 한 사회지도층 인사 15명이 대상 학생과 1대1 자매결연을 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후원자들은 이날 연을 맺는 장애 학생들에게 겨울 점퍼와 운동화를 선물로 준다.

앞으로 1년 동안 매달 5만 원씩 장학금도 지원하고, 사회 구성원으로 활동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멘토 역할을 한다. 고등학교 졸업을 앞둔 학생에게는 취업과 직장 생활을 지원한다.

이날 또 장애인 복지증진에 애쓴 공로자 19명이 감사패를 받는다. 시는 사랑의 끈 연결 운동 활성화를 위해 1천580만 원의 장애인 복지기금을 ㈔경기도 신체장애인복지회 성남시지부에 보조금으로 지원한다. 사랑의 끈 연결 운동은 지난 2012년부터 시작돼 이번까지 206명 장애인이 사회지도층과 연을 맺게 됐다.

▲ 장애인복지과-지난해 성남시청서 열린  ‘사랑의 끈 연결’ 행사에 참석한 이들
▲ 지난해 성남시청서 열린 ‘사랑의 끈 연결’ 행사에 참석한 이들

성남=정민훈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