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18년 승강기 사고대응 합동훈련 실시
광주시, 2018년 승강기 사고대응 합동훈련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지난 12일 광주시 청소년수련관 1층과 인근 승강기에서 중대사고ㆍ고장시 신속한 상황전파 및 관계기관 긴급대응 대응체계 구축과 상황발생시 초기대응능력 제고 및 신속한 문제해결 능력 향상을 위한 2018 승강기 사고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광주시가 주관하고 광주소방서, 한국승강기안전관리원, 유지관리업체, 관내 아파트 관리사무소장, 시민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승강기 승객 갇힘사고 가상 상황를 설정해 사고발생과 상황인지, 현장출동, 구조활동 순으로 실제상황처럼 진행됐다.

또한, 이번 훈련에서는 한국승강기안전관리원 박승태 지사장의 승강기 안전의 중요성 및 구조절차 교육을 시작으로 승강기 이용자가 갇힘사고에 대한 초기 대응 및 승객구조 훈련을 실전과 같이 실시하여 승강기 안전점검과 구조훈련의 중요성을 체험했다.

시 관계자는 “승강기 이용자께서 만약 승강기 갇힘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승강기가 갑자기 추락하거나 질식할 염려가 없으므로 침착하게 비상통화 장치 또는 119 신고를 통해 구조를 요청하고 기다려 달라” 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10월말 현재 광주시에 설치된 승강기는 용도별로 승객용 2천212대, 화물용 943대, 에스컬레이터 237대, 덤웨이터 47대 휠체어리프트 23대 등 3천462대가 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