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단국대 ‘지역사회 발전’ 협약
오산시-단국대 ‘지역사회 발전’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와 단국대학교는 지역브랜드 가치의 향상과 상호 협의체계 구축을 위한 관·학협약을 맺었다.

시와 단국대학교는 지난 4일 시청에서 공동 관심사항에 대한 협력방안 모색에 이어 시민 및 지역브랜드 향상을 위한 교류를 통해 ‘활기찬 변화, 행복도시 오산’을 만들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따라 시와 대학은 지역특성화를 위한 연구개발 사업의 공동 참여, 지역개발을 위한 투자유치 사업의 상호 협력, 지역브랜드 향상을 위한 특화기술개발 등을 공동 추진한다.

또한 인·물적 자원 네트워크 구축과 정보 교류, 지역사회 봉사와 축제행사의 상호 협력, 지역인재양성 및 고교생 특별전형협력 등 지역주민 및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행사도 함께 해 나가게 된다.

시 관계자는 “향후 구체적인 협력사항에 대해 지속적인 논의를 거쳐 구체화하는 동시에 협력분야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며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양 기관의 우호증진은 물론 지역사회가 발전 할 수 있는 시너지 효과가 크게 나타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산=정일형기자 ihjung@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