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여성 “세계요리 알리고 사랑 나눠요”
이주여성 “세계요리 알리고 사랑 나눠요”
  • 조한민 기자
  • 승인 2010.11.23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개국 음식 직접 선보여 판매수익금 이웃돕기에 양평 다문화축제 ‘훈훈’

“항상 남에게 받는 것이 익숙했는데 우리나라의 전통 음식으로 사랑을 베풀 수 있는 계기가 됐네요.”

중국, 일본, 베트남, 태국, 필리핀, 네팔 등 7개국 70여명의 외국 이민 여성들이 자국의 음식을 판매한 수익금을 지역 내 소외계층에 되돌려 주는 뜻 깊은 축제가 열렸다.

양평군종합사회복지관과 렌탈나라가 공동 주관하고, KORAIL 용문역과 지역농협, 사랑나눔회 등의 후원으로 제2회 양평군 다문화축제가 지난 20일 용문역 광장에서 개최됐다.

‘요리로 만나는 세계 문화’를 주제로 펼쳐진 이날 행사에서 중국 이민 여성들은 중국 전통요리인 짱오리 쭈우즈워우(돼지 뒷다리 요리)를 선보여 높은 호응을 이끌어 냈으며, 베트남 이민 여성들은 자국의 월남 쌀 국수와 월남쌈을 자신 있게 내 놓았다.

또 태국 이민 여성들은 빗타이(태국 쌀국수)를, 일본 이민 여성들은 소고기 덮밥, 필리핀 이민 여성들은 반싯 비혼(잡채), 네팔 이민 여성들은 달 밧 떨까리(닭 볶음)를 식탁에 올려 인기를 끌었다.

이 밖에 다문화 뽐내기 장기자랑을 비롯해 다문화 바로알기 OX퀴즈, 전통의상 체험, 포토타임, 전통차 시음회, 플라워아트 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행사도 열렸다.

이날 음식 판매대금과 모금된 수익금 전액은 지역 내 소외계층의 겨울나기를 돕는데 모두 쓰여질 예정이다.

종합사회복지관 강동연 관장은 “이번 축제는 낯설고 적응이 어려운 다문화 가족들이 요리를 통해 화합의 장을 만들기 위해 기획됐다”며 “다문화 가족이 나눔문화에 동참하는 계기가 됐다는 점에서 특별한 경험”이라고 말했다.  양평=조한민기자 hmcho@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