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NE1 성준앓이, "한 남자를 사이에 둔 두 여자의 싸움인가봉가"
2NE1 성준앓이, "한 남자를 사이에 둔 두 여자의 싸움인가봉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2NE1이 배우 성동일의 아들 '성준앓이' 중임을 고백했다.

지난 4일 그룹 2NE1 멤버 산다라박은 자신의 트위터에 "요즘 새로운 이상형이 생겼어요"라며 "준이 선배…"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2NE1 성준앓이' 사진 속에는 MBC '일밤-아빠!어디가?'에서 활약하고 있는 성동일의 아들 성준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시크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풍기는 꼬마 성준은 산다라박의 이상형으로 꼽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산다라박의 팬이 "언니 준이가 재수안하고 대학 들어가면 25학번이래요~"라는 글을 남겼고 산다라박은 "그럼 조금만 기다렸다가 내가 26학번으로 입학하면 되는가봉가?"라며 '아빠 어디가'의 유행어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공민지는 "이 사진도 귀요미"라며 다른 성준의 사진을 덧붙이며 "준이 선배는 제 껍니다~ 제가 찜 했어요"라고 말해 성준앓이를 하고 있음을 전했다.

2NE1 성준앓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2NE1 성준앓이 둘 다 귀엽다", "2NE1 성준앓이 성준이 귀엽긴 하지", "2NE1 성준앓이 준아 누나들 한 번 만나드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