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기준 수지, 다정하게 카메라 바라보며 '찰칵'… "우리 친해요"
엄기준 수지, 다정하게 카메라 바라보며 '찰칵'… "우리 친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엄기준과 걸그룹 미쓰에이 멤버 수지가 함께 찍은 사진이 화제다.

지난 5일 엄기준은 자신의 트위터에 "이게 얼마만인지. '베르테르' 공연 보러 온 수지랑. 7년만의 '베르테르' 이제 불과 4회 남았네. 마지막까지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엄기준과 수지가 다정하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두 사람은 앞서 지난 2011년 KBS 2TV 드라마 '드림하이'에서 선생님과 제자로 출연해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엄기준 수지, 두 사람 친하게 지내나보네요", "한번 인연은 영원한 인연이죠", "또 드라마 같이 출연 안 하나?"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신지원 기자 sj2in@kyeonggi.com

사진= 엄기준 수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