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도시, 주부모니터단 출범
행복도시, 주부모니터단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정부 세종청사가 있는 행정중심복합도시 발전을 위한 의견수렴 및 소통을 위해 주부모니터단이 출범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15일 2014년 행복도시 주부모니터단 위촉식을 하고 19명의 주부모니터단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3개 분과로 구성된 모니터단은 1년간 분과별 과제중심으로 입주민 불편사항에 대한 의견수렴과 도시건설 정책발굴을 위한 의견제시 등 소통 창구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이번에 출범한 주부모니터단은 행복도시에 아파트 입주가 확대됨에 따라 기존 첫 마을뿐만 아니라 어진동, 종촌동 등 행복도시 전체를 아우르는 각 동의 대표들로 확대ㆍ개편 구성했다.

이충재 행복청장은 “행복도시 주부모니터단을 통해 생활 속 불편사항을 세심하게 수렴할 방침”이라면서 “행복도시를 세계 최고 도시로 만들고자 주부모니터단이 민간 가교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세종 = 김요섭 기자 yoseopkim@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