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메이저리그 출신 우완정통파 필 어윈 영입
kt, 메이저리그 출신 우완정통파 필 어윈 영입
  • 박준상 기자
  • 승인 2014.11.20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10구단 kt 위즈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 출신 우완 투수 필 어윈(27)을 영입해 전력을 강화했다고 19일 밝혔다.

신장 191㎝, 몸무게 95㎏의 어윈은 계약금 포함 총액 55만달러(약 6억 9천만원)에 kt와 계약을 마쳤다.

어윈은 지난 2009년 피츠버그에 입단했으며, 2012년부터 3년간 메이저 40인 로스터에 합류한 바 있는 젊은 유망주로 지난해 4월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kt에 따르면 어윈은 밸런스와 제구력이 안정돼 있고 변화구 구사 능력이 우수한 우완 정통파 투수로 직구 최고구속은 148㎞로 알려졌다. 어윈은 마이너리그 통산 104경기에 나서 35승20패, 평균자책점 3.28 (메이저리그 2경기 1패, 평균자책점 7.00)을 기록했다.

어윈은 “팀 동료들(저마노, 추신수)로부터 한국야구에 대해서 많이 들었다”며 “kt 위즈는 신생팀이라는 매력이 있고 그런 팀에서 평소 관심과 기대를 가지고 있던 한국야구에 도전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어윈은 내년 1월 kt의 일본 미야자키 스프링 캠프부터 합류해 동료들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박준상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