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하우스' 정원영, 아버지 정승호·이모는 나문희… 알고보니 배우집안
'풀하우스' 정원영, 아버지 정승호·이모는 나문희… 알고보니 배우집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풀하우스 정원영 아버지 정승호, KBS 2TV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캡처

뮤지컬 배우 정원영의 가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가족의 품격-풀하우스'의 코너 '가족포차'에서는 뮤지컬 배우  최정원, 전수경, 정성화, 바다, 정원영과 제작자 송승환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조우종은 정원영에게 "낙하산 캐스팅이라고 하던데. 맞나?"고 물었다.

이에 송승환은 "이번은 아니고 데뷔 때 낙하산이었다"며 "데뷔할 때 '대장금'이라는 작품에서 처음 봤는데 잘하더라. 그때 정원영의 아버지에게 전화가 왔었다. 정원영의 아버지가 유명한 배우 정승호이고, 이모님은 나문희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이어 "자신의 아들이 오디션을 봤다고 전화가 왔었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정원영은 "당시 군인이었고 말년 휴가를 받아 오디션을 봤다. 엄마, 아빠에게 비밀로 했다. 혼자 힘으로 잘 컸다고 생각했는데… 아니었나보다"며 "혹시 여기도 아빠가 전화하셨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말을 듣고 있던 송승환은 "오늘은 이모한테 전화가 왔다"고 답해 웃음을 더했다.

이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풀하우스 정원영 아버지 정승호, 배우 집안이네", "앞으로 좋은 연기 많이 보여주시길", "실력만 있으면 돼"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신지원 기자 sj2in@kyeonggi.com

사진= 풀하우스 정원영 아버지 정승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