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경기도사격테마파크-코로나19로 쌓인 스트레스 싸~악
스포츠 스포츠 일반

경기도사격테마파크-코로나19로 쌓인 스트레스 싸~악

2년여 만에 전면 개장…실탄 사격의 쾌감 내가 ‘영화속 주인공’
친구·연인·가족과 함께 시가지 전투 ‘서바이벌 게임’ 스릴 만점
자녀와 함께하는 레이저·비비탄 레포츠 사격 등 즐길거리 다양

image
경기도사격테마파크 전경. 사격테마파크 제공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2년여 동안 시행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많은 사람들이 힘든 시간을 보냈다. 다행히도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단계적인 일상 회복이 이뤄지면서 여가 시간을 즐기기 위해 산과 강, 바다로 떠나고 있다. 코로나19로 갇혀있던 일상에서의 탈출과 쌓인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서다.

요즘 같은 때에 가족과 친구, 연인, 직장 동료와 이색적인 나들이를 원한다면 화성시 양감면 소재 ‘경기도사격테마파크’를 찾아 스트레스를 한방에 날려보기를 추천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년여 동안 폐장과 부분 개장을 반복했던 경기도사격테마파크가 최근 전면 개장해 운영되고 있다.

image
소총 사격장. 사격테마파크 제공​​​​​

■ ‘명중의 쾌감’ 실탄 사격

국내 최초 사격 테마파크인 경기도사격테마파크에는 일반인이 즐길 수 있는 클레이 사격, 권총 사격, 전투소총 사격, 공기소총 사격, 레포츠 사격(스크린 사격), 서바이벌 사격이 있다.

날아가는 접시(피젼)를 맞추는 클레이 사격은 25발이 1라운드로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즐길 수 있다. 총을 처음 쏘는 사람도 코치(안전요원)가 개인 지도를 해주기 때문에 안전하게 사격을 할수 있다. 산탄총의 방아쇠를 당기면 여러 개의 탄환이 흩어져 날아가는 접시를 맞추면 산산 조각 부서지는 모습에 스트레스 해소의 쾌감을 느낀다.

권총 사격은 10발을 1라운드로 실제 권총을 쏠 수 있다. 클레이 사격과 마찬가지로 코치가 1대1 개인 지도를 해주기 때문에 안전하게 영화나 드라마에서 봤던 권총 사격을 실제로 해볼 수 있다. 헤드기어를 쓰고 타깃을 정조준해 총을 겨누고, 총구에서 불꽃이 뿜어져 나오는 등 마치 영화의 주인공이 된 기분이다.

2019년부터 도입된 전투소총(BR4) 사격은 역시 10발을 1라운드로 하여 즐길 수 있다. 코치가 개인 지도를 해주며, 일반 표적 사격이 아닌 전자 표적 사격이다. 반동이 적기 때문에 일반 소총 사격과 달리 반동을 무서워하는 사람도 편하게 즐길 수 있다. 전투소총 사격은 군필자에게는 군대의 추억을 생각나게 해주고, 미필자에게는 군대 체험을 할 수 있게 해준다. 아버지의 추억을 자녀가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공기소총 사격은 10발을 1라운드로 올림픽 때 TV를 통해 보았던 것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표적을 집중해서 한발 한발 쏘면서 자신이 국가대표 선수가 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클레이 사격, 권총 사격, 전투소총 사격, 공기소총 사격은 만 14세 이상만 사격할 수 있다.

image
레포츠사격장 비비탄 사격. 사격테마파크 제공

■ 아이와 함께 즐기는 레포츠 사격

그러나 만 14세 미만 청소년도 즐길 수 있는 레포츠 사격과 서바이벌 사격이 있다. 레포츠 사격(스크린 사격)은 3가지 종목이다. 스크린 클레이, 스크린 레이저, 비비탄이다. 스크린 클레이는 20라운드로 1라운드 당 2발씩 총 40발을 쏠 수 있다. 클레이 총과 비슷한 무게로 실제 클레이 사격을 하기 전에 맛보기로 체험해도 좋다. 스크린 상의 적과 전투하거나 나오는 표적을 맞히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실제 사격이 부담스럽거나 어린이와 함께 사격체험을 하고 싶은 분들에게 알맞다.

비비탄은 소총으로 작은 표적을 맞혀 표적을 넘어뜨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표적을 맞혀 쓰러질 때의 쾌감을 통해 사격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image
서바이벌 경기장. 사격테마파크 제공

■ ‘사격테마파크의 꽃’ 서바이벌 사격

사격테마파크의 꽃으로 불리는 서바이벌 사격은 여러 명이 두 팀으로 나눠 점수로 승패를 결정한다. 인원은 최소 5대5, 최대 10대10까지 가능하다. 경기 후에는 상대를 맞춘 횟수, 명중률에 따라 개인의 점수가 나온다. PC게임의 서든어택 실사판인 서바이벌 사격은 친구, 직장 동료, 가족 모두를 만족시킨다.

서바이벌 체험장은 실제 시가지에서 전투를 하듯 온몸으로 전해지는 긴장감을 느끼며 서바이벌 경기를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다.

사격테마파크는 가족 방문객을 위한 패밀리 코스(14세 미만, 이상 구분), 친구와 직장 동료들을 위한 프렌들리 코스, 연인을 위한 러블리 코스(이상 체험자, 초보자 구분) 등의 패키지 사격코스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카페테리아, 숙소(20실), 자연쉼터, 샤워실 등의 부대 시설을 함께 갖춰 편의를 도모하고 있다.

경기도사격테마파크 관계자는 “안전하고 쾌적한 분위기 조성을 통한 레저스포츠의 품격을 높이는 사격문화의 중심지로서 도민의 여가선용에 기여하고자 전 직원이 노력하고 있다”라며 “초록산 산림욕장과 화성시의 볼거리, 먹거리와 연계해 대자연 속에서 남녀노소 누구나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사격테마파크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황선학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