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극단적 선택 막기 위해 출동한 경찰에게 흉기 위협 40대, 테이저건 제압
사회 사건·사고

극단적 선택 막기 위해 출동한 경찰에게 흉기 위협 40대, 테이저건 제압

극단적 선택을 막기 위해 출동한 경찰관을 상대로 흉기를 휘두른 40대 남성이 테이저건에 의해 제압됐다.

수원남부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A씨를 입건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30분께 권선구 세지로의 주거지에서 출동한 경찰관을 흉기로 위협한 혐의다.

경찰은 A씨 지인으로부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문자를 받았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A씨 주거지로 출동했다.

경찰은 위험성이 있다고 판단, 문을 강제개방한 후 내부를 수색하던 중 장롱 안에 흉기를 소지한 채 숨어 있던 A씨를 발견했다.

A씨는 ‘칼을 내려 놓으라’는 경찰의 3차례 경고를 무시하고 경찰에게 달려들었다. 경찰은 테이저건을 쏴 A씨를 제압하고 그를 현행범 체포했다.

양휘모·윤현서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