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42건)

이란 수도 테헤란에서 열린 홀로코스트(유대인 대량 학살) 회의가 국제적으로 비난을 받고 있다고 AP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이란은 11일부터 이틀간 회의를 개최하면서 회의 목적이 홀로코스트에 대한 학자들의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회의가 나치의 대규모 유대인 학살을 부정하고 이스라엘을 비난하는 방향으로 흐르면서 국제적 반발을 사고 있다. 회

정치 | 경기일보 | 2006-12-14 00:00

조지 부시 미국 행정부의 대 이라크 전략이 중대 전기를 맞고 있다.지난 9개월간 이라크 정책대안을 연구해온 초당파적 '이라크연구그룹'(ISG)이 6일 보고서를 공식 발표했기 때문이다.게다가 3년전 이라크 전쟁을 개시했던 부시 대통령과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가 7일 정상회담을 갖고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어서 이라크 정책에 변화가 올 것으로 보인다.무엇보다 11

정치 | 경기일보 | 2006-12-07 00:00

니콜라 사르코지(51) 프랑스 내무장관 겸 집권 대중운동연합(UMP) 총재가 내년 4월22일로 예정된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고 프랑스 언론들이 30일 보도했다. 여당 내 압도적인 지지를 얻고 있는 사르코지 장관은 내년 1월 경선에서 무난히 대선 후보로 선출된 뒤 제1야당 사회당의 여성 후보 세골렌 루아얄(53)과 대선에서 격돌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치 | 경기일보 | 2006-11-30 00:00

피에르 게마일 레바논 산업장관이 21일 무장괴한 3명에게 암살된 후 레바논 정국이 혼돈으로 빠져들고 있다. 게마일 장관의 아버지 아민 게마일 전 레바논 대통령은 지지자들에게 안정을 촉구하며 보복 공격을 원치 않는다고 밝혔다. 그러나 푸아드 시니오라 총리 진영이 이번 사건의 배후에 시리아가 있다며 맹비난하고 나서 정국 혼란이 예고되고 있다. 게마일 장관은 기

정치 | 경기일보 | 2006-11-23 00:00

카자흐스탄 대통령은 자국을 조롱하는 영화 '보랏(Borat)'에 대해 "어떤 홍보든 좋은 홍보"라는 말로 웃어넘겼다.영국-카자흐스탄 정상회담을 위해 런던을 방문한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은 "그 영화는 코미디언에 의해 만들어졌다"며 "그렇다면 그것을 보고 웃자는 게 내 입장"이라고 논평했다고 BBC 인터넷판이 21일 보도했다.'카자흐스탄 킹카

미디어 | 경기일보 | 2006-11-22 00:00

이란이 이라크 정세 안정을 논의하기 위해 이라크와 시리아 대통령을 테헤란으로 초청, 3자 정상회담을 요청했다고 AP통신이 21일(한국시간) 보도했다.이 보도에 따르면 이란은 내전 상황으로 번지면서 중동 정세를 위협하고 있는 이라크 내 유혈 충돌의 해결방안을 모색키 위해 이번 주말 정상회담을 제안했다.이라크 잘랄 탈라바니 대통령은 이 제안을 받아들여 25일

정치 | 경기일보 | 2006-11-21 00:00

세계를 움직이는 것은 미국이고, 미국을 움직이는 것은 유대인이다"미국과 이스라엘의 강고한 동맹관계를 단적으로 설명할 때 자주 쓰이는 말이다. 실제로 두 나라는 근 60년 동안 지극히 가까운 사이를 유지하며 상호 생존을 도모하고 이익을 극대화해왔다.세계지도를 들여다보면 이스라엘이 아랍권 국가의 한 가운데에 위치해 일종의 쐐기 역할을 하고 있음을 쉽게 알 수

정치 | 경기일보 | 2006-11-21 00:00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가 갑작스레 파키스탄을 방문했다. 방문 목적은 파키스탄 국교나 다름없는 이슬람의 온건화를 지원한다는 명목이다. 블레어 총리는 19일 페르베즈 무샤라프 파키스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향후 3년간 파키스탄에 대한 지원 규모를 배로 늘리겠다고 약속했다. 지금까지 온건한 이슬람 가치관을 증진시키기위해 제공하던 2억3600만파운드의 지원 규모

정치 | 경기일보 | 2006-11-21 00:00

한때 관용의 대륙으로 알려졌던 유럽에서 히잡.니캅.질밥.부르카 등 이슬람 전통복장 착용 금지를 둘러싼 논란이 확산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네덜란드 정부는 총선을 5일 앞둔 지난 17일 거리, 학교, 기차, 버스, 법원 등 공공장소에서 이슬람 여성의 부르카 착용을 금지하는 법을 승인했다.머리부터 발끝까지 전신을 감싸는 이슬람 전통의상인 부르카가 "공공의 질서와

정치 | 경기일보 | 2006-11-20 00:00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이라크 전쟁 전략을 재검토하겠다고 선언하자마자 여기저기에서 압박이 거세 어떤 최종선택을 할 지 관심을 모은다. 중간선거에서 승리한 민주당이 미군 철군 압력을 강화하고 있는데다 ‘테러와의 전쟁’을 치르면서 최대 맹방이라고 믿었던 영국과 호주 마저 완전히 새틀을 짜자고 달려들고 있다. 차기 상원 군사위원장이 유력한 칼 레빈 민주당

정치 | 경기일보 | 2006-1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