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6,905건)

지난 8월5일 ‘전자장치 부착 조건부 보석제도(전자보석)’가 신설 도입되면서, 우리 사회에서 전자감독 활용 비중은 점점 확대되어 가고 있다. 보석 허가 시 전자장치를 부착함으로서 보석대상자의 도주 방지와 출석 담보, 주거제한 등 각종 보석이행조건 확인이 가능해졌고, 이는 불구속 재판 확대로 피고인의 방어권 보장, 미결구금의 부작용 해소, 교정시설 과밀 완화의 긍정적 효과를 가져온다.전자감독 업무를 맡으면서 기억에 잊지 못할 대상자가 있다. 그는 초등학교 2학년 때 어선기관정비사로 근무하던 부가 태풍으로 사망한 후 모 슬하에서 경제적

오피니언 | 이재갑 | 2020-12-01 16:59

공동주택 주거복지란 공동체 생활에 필요한 편리하고 안전한 친환경 공유시설과 어린이 및 고령자 등 노약자를 위한 편익시설 등이 잘 마련되고 있고, 여기에 삶의 질에 만족하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국민 행복을 위한 매우 중요한 주택 정책이며, 업무로써 정부, 기업, 국민이 함께 이루어나가야 할 일이다. 하지만 아파트 공화국이라고 불리는 우리나라의 현재 아파트에 대한 평가와 결과는 어떠한지 생각해 볼 때이다.문제는 내가 들어가 살 아파트가 안전하고, 쾌적하게 살만한 가치와 품질을 갖추고 있느냐는 것이다. 공동주택

오피니언 | 오상근 | 2020-11-30 21:07

신뢰(trust)란 상대방과 한 약속이 그대로 실현될 것이라는 믿음이다. 신뢰는 법과 같은 강제성은 없지만 때로는 법보다도 더 강하게 작용하기도 하고, 우리 사회를 유지해주는 근간이 되는 가치이기 때문에 사회적 자본(social capital)의 핵심요소로 여겨지기도 한다. 이러한 신뢰의 개념이 정부와의 관계까지 확장되면 정부신뢰 논의로 연결된다.프랜시스 후쿠야마는 그의 저서 에서 한국을 저 신뢰국가로 규정했는데 20여 년이 지난 지금도 별반 다르지 않은 것 같다. 그가 말하는 신뢰는 사회구성원들이 서로 믿고 자발적으로 협력하는 개

오피니언 | 김선교 | 2020-11-30 21:06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11-30 20:43

한국 씨름의 역사는 약 1천600여년이나 된다. 과거부터 단옷날이나 민속 명절이면 전국 각지에서는 씨름대회가 열렸다. 모내기 철이 다가오면 저수지의 물을 어느 마을에서 먼저 사용할 것인가를 두고 마을 간의 갈등을 해소하는 방법으로써 ‘씨름’ 경기를 벌이기도 했다.민속씨름이 출범하던 1983년에는 이만기라는 천하장사를 배출하면서 씨름이 민속놀이라는 인식에서 벗어나 대중스포츠로 다가섰다. IMF 한파로 민속씨름단이 해체되던 아픔 속에서는 이를 안타까워하는 국민이 많았고, 2011년에는 국회가 직접 나서 ‘씨름 진흥법’을 통과시키며 음력

오피니언 | 공성배 | 2020-11-30 20:43

수원 만석공원 한켠에 고(故) 이병희 의원(1926~1997) 동상이 있다. ‘李秉禧 先生像’이라고 적힌 동상은 지난 2000년 뜻있는 수원시민들이 동상건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해 기금을 모아 추진했다. 당시 홍기헌 수원방송 사장(전 수원시의회 의장), 우봉제 수원상공회의소 회장, 정기호 수원예술인총연합회 회장이 공동회장을 맡았다. 동상 앞에선 고인이 작고한 1월13일에 매년 조촐한 추도식이 열린다.고 이병희 의원은 1963년 38세에 수원에서 제6대 국회의원에 당선돼 7선을 역임한 정치인이다. 그는 삭발을 해가며 서울에서 인천으로 가려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20-11-30 20:43

장애인ㆍ노인 복지 시설에는 막대한 지원금이 들어간다. 하나같이 혈세를 쪼개 만든 복지 예산이다. 이를 두고 시중에 떠도는 말이 있다. ‘보는 사람이 임자’라는 시쳇말이다. 모든 시설을 위법ㆍ편법 집단으로 싸잡는 말은 아니다. 지원금의 규모가 크고 항목이 복잡다단하다 보니 나오는 말이다. 그런데 정말 그렇게 줄줄 새고 있다는 정황이 전해진다. 본보 취재진이 확인한 한 시설의 탈불법 의혹이다. 해야공동체 관련이다.해야공동체는 장애인ㆍ노인 복지 시설이다. 해야장애인자립생활(IL)센터, 해야학교, 해야노인요양센터, 수데이케어센터 등 4곳으

사설 | 경기일보 | 2020-11-30 20:43

정부는 최근 ‘2020 직업계고 지원 및 취업 활성화 방안’을 발표했다. 코로나19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실업계고등학교 학생들을 위해 정부가 ‘중앙취업지원센터’를 열어 일자리 발굴과 고졸채용 기업에 대한 인센티브를 확대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일회성 정책은 고졸취업자의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이 되기 어려울 것이다. 특히 공무원 및 공공부문에서 양질의 고졸 일자리를 확대하고 고졸 취업으로도 성공할 수 있는 경로를 구축한다고 하지만 오늘날 입시경쟁 위주의 교육과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엔 역부족이다.정부의 정책은 근본적인

오피니언 | 송홍권 | 2020-11-30 20:01

인천지역 최대 현안인 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를 위해 박남춘 시장이 전면에 나서서 진두지휘하고 있는 가운데 지역 내 정치권의 파열음이 시민을 당황하게 하고 있다. 발생지 처리 원칙에 충실한 환경행정의 구현과 미래세대에 녹색환경을 물려주기 위한 ‘자원순환정책 대전환’을 천명하고 시장이 추진단장을 맡았다. 그러나 일부 기초자치단체장이 나서서 소각장 조성계획의 백지화를 요구하면서 핵심 정책의 불협화음을 노출하고 있다.인천시는 자원순환정책 대전환의 시동으로 ‘환경친화도시 인천’을 내걸고 온 힘을 다하고 있다. 구체적인 후속 조치로써 지

사설 | 경기일보 | 2020-11-30 20:01

The symptoms the patient is experiencing are commonly associated ------- prolonged stress and can be relieved with adequate rest and regular exercise.(A) by(B) for(C) to(D) with정답 (D)해석 그 환자가 겪고 있는 증상들은 흔히 장기적인 스트레스와 연관되어 있으며 충분한 휴식과 정기적인 운동으로 완화될 수 있다.해설 전치사 채우기 문제‘그 환자가 겪고 있는 증상들은 흔히 장기적인 스트레스와 연관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11-30 09: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