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36,862건)

[오늘의 운세] 5월 4일 화요일 (음력 3월 23일 /壬子) 띠별 / 생년월일 운세쥐띠丙子 36년생 일진불리질병조심 자손불화 금전불리 凶戊子 48년생 재물은구하나 지출이 더많고 일진일퇴운庚子 60년생 직업문제분주음식대접 자손걱정 술 조심壬子 72년생 모임갖고 재물지출 실속없고 바쁜하루甲子 84년생 문사차량변화 시험공부 부모집안걱정 소띠 丁丑 37년생 명예는상승 자손기쁨 있으나 건강은조심己丑 49년생 재물성사 사업왕성 가정화합 인기최고辛丑 61년생 구직성사 직장고민 해결자손 기쁜일생겨癸丑 73년생 경쟁관계 발생하나 결과는무난히 해결

전체 운세 | 서일관 | 2021-05-04 08:30

‘함께 일하고, 함께 돌보고, 함께 지키고, 함께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국민 참여형 캠페인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외에 많은 분이 참여해주신다. 좋은 현상이다. 출산은 양육, 보건, 교육, 주거, 노동 등 연결고리인 동시에 순환고리이기에 사회가 전반적으로 행복해야 한다. 촛불 정부인 문 정부가 들어서면 조금은 달라질 거라는 희망도 있었는데 벌써 임기 마무리가 다가오고 있으니….지난 1일은 모든 노동자를 위한 세계노동절인 근로자의 날이었다. 따뜻한 햇볕도 근로자와 노동자 구별 없이 똑같이 내리쬐고 있다. 노동절이면 어떠하고 근

오피니언 | 김양옥 | 2021-05-03 20:56

대한민국임시정부는 1919년 3ㆍ1운동 직후 민주 공화제를 내세웠다. 신민이 아니라 국민이 주권임을 표방하는 대사건이었다. 임시정부는 오늘날 대한민국으로 이어지는 대장정이나 마찬가지였다. 여기에는 많은 사람이 등장한다. ‘임시정부 숨은 일꾼’으로 활동한 연미당(본명은 연충효ㆍ延忠孝)과 남편 엄항섭도 주역이었다. ■ 핏줄로 이어받은 독립운동 의식연미당은 연병환(어릴 때는 병우)과 김정숙 딸로 1908년 7월 중국 동북지역 륭징(龍井)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충북 증평군 도안면 석곡리에서 출생했다. 일찍이 관립외국어학교를 다니는 등 문

문화 | 김형목 | 2021-05-03 20:03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대면 원격수업 장기화로 인한 학생들의 학력저하와 학습격차가 심각한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전국 중·고등학교 주요 과목 학업성취도 평가를 분석한 결과 코로나19이후 중학교에서는 ‘학력 양극화’ 현상이, 고등학교에서는 ‘학력 저하’ 현상이 나타났다.특히 2019학년도 성적 중위권 학생들이 2020학년도 성적 상위권과 하위권으로 이동해 학력격차가 심화하는 경향을 보인다.대학도 예외는 아니다. 특히 2020년에 입학한 학생들은 본인들이 정말로 대학을 다니고 있는 것인지조차 혼란스럽다고 한다. 대학생활의 낭만은 고사

오피니언 | 송홍권 | 2021-05-03 19:51

지역별로 놀이터 현황이 다르다. 아이들이 뛰어놀 여건의 차이다. 본보가 살펴본 것은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관리 시스템이다. 행정안전부가 집계하고 관리하는 통계다. 가장 공신력 있는 놀이터 관련 자료로 볼 수 있다. 여기서 경기도 내 31개 시ㆍ군별 실태를 살펴봤다. 도시공원ㆍ주택단지ㆍ주상복합에 있는 무료 실외 놀이터가 대상이다. 여기서 밀집도 등 현장 여건이 지역에 따라 크게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경기도 31개 시ㆍ군의 놀이터는 총 1만4천156곳이다. 12세 이하 어린이(154만1천416명, 2020년 기준)를 기준으로 하면 놀이터

사설 | 경기일보 | 2021-05-03 19:51

더불어민주당의 새 당대표로 5선의 송영길 의원이 선출됐다. 송영길 신임대표는 대표적인 80년대 운동권 출신으로 지난 2016년과 2018년 두 번의 실패 경험을 안고 세 번째 도전끝에 당권을 거머쥐게 됐다. 친문의 홍영표 의원을 0.59% 포인트 차이로 천신만고 끝에 거둔 승리로 의미가 있으며 새 대표에게 거는 기대도 크다. 지난 4·7 재보선의 참패를 처절하게 반성하고 혁신해서 국민과 당원으로부터 지지를 회복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정을 안정적으로 이끌어 나가야 하는 막중한 책무가 그 앞에 놓여 있다.송 대표는 당과 대통령을 빼고 다

사설(인천) | 경기일보 | 2021-05-03 19:51

Q. 제3자를 위한 계약에 관한 설명으로 틀린 것은? (다툼이 있으면 판례에 따름)① 태아도 제3자를 위한 계약의 수익자가 될 수 있다.② 낙약자는 요약자와 수익자 사이의 법률관계에 기한 항변으로 수익자에게 대항할 수 있다.③ 제3자가 수익의 의사를 표시하여 권리가 생긴 후에는 당사자는 이를 변경 또는 소멸시키지 못한다.④ 낙약자와 요약자 사이의 매매계약이 무효인 경우, 낙약자는 부당이득을 원인으로 제3자를 상대로 그 반환을 구할 수 없다.⑤ 요약자와 낙약자의 계약이 사기를 이유로 취소된 경우, 제3자는 선의라도 권리를 주장할 수

경제 | 경기일보 | 2021-05-03 19:47

북한의 2030세대를 ‘장마당 세대’라고 하는데 김정은이 이들에게 위협을 느끼고 있다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 ‘장마당 세대’ 곧 2030세대들이 한류 등을 접하면서 외부세계에 눈을 뜨고 개인주의 풍조가 일어나 이것이 북한 체제에 위협이 될 수 있다는 것. 그래서 김정은은 이들의 언행과 옷차림까지도 당에서 통제하라고 지시했다는 것이다. 아직도 북한은 당에서 언행과 옷차림까지도 이래라, 저래라, 통제할 수 있는지 정말 ‘북한스러운’ 모습이다.북한과는 달리 우리는 이들 2030세대를 새로운 에너지를 창출하는 긍정의 세대로 보고 있다. 1

오피니언 | 변평섭 | 2021-05-03 19:46

봄이 왔으나 어진 백성은 둥지 틀 자리 때문에 가슴앓이를 하고 있다. 골고루 편안하게 둥지를 마련해줘야 할 지방관리들이 오히려 백성을 힘들게 하고 있다. 백성은 시달려 야위고 병들어 쓰러지는데 백성을 돌볼 목민관(牧民官)은 화려한 옷과 맛있는 음식으로 자기들만 살찌우고 있다. 이 어찌 슬프지 아니한가. 이를 탄식한 망국의 풍조를 백성과 함께 아파했던 다산 정약용의 목민심서의 한 대목이다. 옛 지방관리들의 잘못된 사례를 들어 백성을 다스리는 도리를 설명하는 목민심서는 수백년이 흐른 지금도 공직자를 위한 지침서로 널리 알려졌다.LH 투

오피니언 | 이명수 | 2021-05-03 19:46

5월은 근로자의 날,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 성년의 날, 부부의 날 등 가족과 관련된 날들이 많다. 늘 사랑하고 아껴야 할 가족이지만 우리는 가족에 대한 소중함을 종종 잊고 지내곤 한다. 친구와 연인 등 사회생활로 인해 가족이 우선순위에서 밀려나기도 하고 바쁜 직장일을 핑계로 가족에게 소홀해지기도 하다. 5월 역시 가까이 있어 소중함을 잊고 지내지만 그래서 더욱 특별하고 고마운 삶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의미가 담겨 있다.가정은 사회의 가장 기본단위로 그 중요성에도 핵가족화와 저출산, 고령화는 물론 1인 가구 증가와 가

오피니언 | 김보라 | 2021-05-03 1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