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609건)

TODAY포토 | 윤원규 기자 | 2021-07-29 20:40

TODAY포토 | 조주현 기자 | 2021-07-29 20:37

TODAY포토 | 김시범 기자 | 2021-07-29 20:36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1-07-29 20:06

정발중학교 1학기 학생건강체력 증진 수업이 끝이 났다. 정발중은 지난달 30일까지 1학기 학생건강체력 증진 수업을 운영했다. 이 수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학생들이 집에서 거주하는 시간이 늘어남에 따라 점점 저하하는 학생들의 체력을 증진하는 것을 목적으로 했다.등교하는 주에 월, 화, 수요일마다 방과 후 45분간 교내 체육관에서 진행됐다. 실내에서 한 덕분에 비가 오는 날에도 변동 없이 할 수 있었다. 수업의 초반(4월 초~5월 말)과 후반(5월 말~6월 말)을 각각 두 분의 체육 선생님이 맡아서 수업을 진행해주셨다. 선생님이

꿈꾸는 경기교육 | 이예빈 | 2021-07-29 20:04

최근 우리 사회는 양극화 현상에 따른 갈등이 지속되면서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하는 묻지마 살인, 방화, 보복범죄 등과 같은 강력범죄가 증가함에 따라 국민적 불안감이 확대되고 있다. 이러한 강력범죄의 증가는 범죄의 직접 피해자뿐 아니라 범죄로 말미암아 고통받는 피해자의 가족과 그 주변인들의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이에 범죄의 직접 피해자뿐 아니라 그 가족 등에 대해서도 실질적인 보호ㆍ지원이 이뤄져야 한다.‘범죄피해자지원제도’는 국가, 공공단체 및 민간단체가 범죄피해자를 보호ㆍ지원하고자 수립ㆍ운영하는 정책이다. 피해자에 대한 국가와

오피니언 | 원혜욱 | 2021-07-29 19:54

조직의 발전을 위해 개인의 희생을 감내했던 이전 세대와 달리, 워라밸과 개인의 취향을 중요하게 여기는 ‘MZ세대’로의 세대 전환이 이뤄지고 있다. MZ세대는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를 아우르는 단어로, 사회 곳곳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며 목소리를 키우고 있다.MZ세대의 목소리로 조직의 불합리를 개선하고 청렴문화가 확산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이들은 조직보다는 개인의 삶에 무게를 두는데 특히 자신의 의사표현이 뚜렷하다는 점에서 기성세대와는 차이가 있다. 이들은 독립적이고 성과중심의 투명한 평가와 공정성을 요구한다.우리 농어촌공사에서

오피니언 | 이승재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장 | 2021-07-29 19:50

국정 농단 사건은 언론이 시작했다. 이른바 연설문 대필이 단초였다. 질풍노도와 같은 촛불시위로 이어졌다. 기름을 부은 것도 언론이다. 경쟁적으로 박근혜 비리를 보도했다. 시위대는 이런 보도를 보며 더욱 분노했다. 박 대통령은 탄핵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했다. 세상이 조용해졌고 박근혜 국정 농단의 실체도 정리됐다. 많은 의혹이 사실로 확인됐다. 가짜뉴스로 확인된 의혹들도 수두룩했다.가짜뉴스에 이런 게 있다. 모 신문이 보도한 내용이다. ‘(단독) 박 대통령, 세월호 가라앉을 때 ‘올림머리’하느라 90분 날렸다.’ 실제 미용사가 머

사설 | 경기일보 | 2021-07-29 19:40

연일 35도 안팎의 폭염이 이어지면서 전국적으로 녹조(綠潮)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폭염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어서 녹조는 더 광범위하게 확산될 것으로 보인다. 녹차 가루를 풀어놓은 듯 진한 녹색의 녹조는 흡사 잔디밭처럼 보인다.녹조는 강이나 호수, 하천에 인이나 질소 같은 영양염류가 과다 공급됐을 때 식물성 플랑크톤의 일종인 녹조류가 대량 증식하는 현상이다. 강한 일사량과 높은 수온으로 여름철이면 녹조류가 크게 번식한다. 오염 물질이 유입되면 녹조현상은 더 심화된다. 녹조가 지속될 경우 어패류와 수중생물이 죽고 악취가 나며, 그

사설 | 경기일보 | 2021-07-29 19:40

‘작은 거인’ 조구함(29ㆍKH그룹 필룩스)이 2020 도쿄올림픽 유도에서 첫 은메달을 획득했다.세계랭킹 6위 조구함은 29일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남자 100㎏급 결승전에서 월프 애론(일본)과 연장전까지 팽팽히 맞섰으나 체력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하고 안다리 한판으로 패했다.조구함은 비록 금메달은 획득하지 못했으나, 한국 선수로는 이번 대회 처음으로 결승에 올라 선전을 펼쳤다.앞서 조구함은 16강서 알렉산다르 쿠콜리(세르비아)에 업어치기 두 개를 묶어 한판승을 거뒀고, 8강서는 칼 리처드 프레이(독일)를 연장전서 띄어치기 절반으

스포츠 | 황선학 기자 | 2021-07-29 19: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