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62,195건)

99천하장사씨름대회 입장 수익금 전액이 인천 라이브호프화재 참사 유족들에게 기탁된다.한국씨름연맹과 천하장대회를 개최하는 인천시생활체육협의회 씨름연합회는 다음달 10일부터 12일까지 선인체육관에서 열리는 대회 입장 수익금을 모두 인천참사 유족들의 위로 성금으로 사용키로 11일 결정했다.씨름연맹은 “금세기 마지막 천하장사대회를 축제 분위기속에 치를 계획이었으나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2 00:00

경기도가 제45회 서울-부산간 대역전경주대회에서 이틀 연속 구간 우승을 차지하며 종합 선두탈환을 눈앞에 뒀다.경기도는 10일 대구를 출발, 김천에 이르는 74.7km의 3구간 레이스에서 최근 출전사상 처음으로 4개 소구 우승을 차지하는 호조를 보이며 3시간50분59초를 기록, 충북(3시간51분28초)을 제치고 우승했다.이로써 경기도는 중간종합에서 12시간4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1 00:00

‘탁구신동’ 유승민(17·포천 동남종고)이 올 시즌 마지막 국제대회가 될 2개 오픈대회에 잇따라 출전, 랭킹높이기에 나섰다.지난 9월 일본오픈대회 4강에 진출한 데 힘입어 세계 34위까지 오른 유승민은 11일 개막되는 99프랑스오픈대회(11.11∼14)와 이어 17일부터 열리는 99스웨덴오픈대회(11.17∼21)에 출전하기 위해 9일 출국했다.이번 대회에는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1 00:00

안양 평촌고의 안정은-김소연이 제2회 경기도지사기 볼링대회에서 여자 고등부 2관왕을 차지했다.안정은-김소연은 10일 수원 북문볼링센터에서 벌어진 대회 이틀째 여자 고등부 2인조전에서 6경기 합계 2천183점(평균 181.92점)을 기록, 김지민-신미경조(중흥고·2천137점)를 46점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이로써 안정은-김소연조는 배세영과 함께 출전한 3인조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1 00:00

유영천(세류초)이 제1회 수원시장배 체조대회 겸 제10회 수원시협회장배 체조대회에서 대회 7관왕에 올랐다.유영천은 10일 수원농생명과학고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 초등부 마루운동에서 9.0점을 얻어 우승한 뒤 안마(9.25점)와 뜀틀(9.0점), 평행봉(8.85점), 철봉(6.50점)을 차례로 석권했다.개인 종목에서 모두 우승한 유영천은 개인종합에서 42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1 00:00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수비형 미드필더 이기형이 오른쪽 발목 부상을 치료하기 위해 12일 독일로 출국한다.이기형은 지난달 9일 전주에서 열린 99바이코리아컵 K리그 전북 현대와의 경기가 끝난 뒤 통증을 느껴 정밀진단을 받은 결과 오른쪽 발목 골절로 판명됐으나 팀의 정규리그 2연패를 위해 계속 경기에 출전했었다.이기형은 이미 고종수, 서정원이 수술받은 쾰른의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1 00:00

수원 삼성 썬더스가 99∼2000 애니콜 프로농구대회 홈 개막전에서 짜릿한 역전승으로 서전을 장식했다.삼성은 9일 수원체육관에서 벌어진 홈 개막전에서 용병 듀오 G.J. 헌터(32??어시스트)와 버넬 싱글튼(31??8리바운드)의 활약에 힘입어 카를로스 윌리엄스(23??0리바운드)와 우지원(21??점슛 3개)이 분전한 인천 신세기 빅스를 84대82로 제압했다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0 00:00

○…삼성-신세기의 수원경기 개막전에 앞서 故 김현준코치의 추모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양팀 관계자와 관중들이 눈시울을 붉히며 고인의 명복을 비는 모습.이날 추모행사는 고인의 명복을 비는 묵념에 이어 대형 멀티비젼을 통해 故 김코치의 선수시절 활약상과 지도자로 열정을 바치던 모습이 방영되었는데 김동광 감독을 비롯한 삼성선수단과 김코치의 연세대 후배인 유재학 신세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0 00:00

경기도가 제45회 서울-부산간 대역전경주대회 2구간에서 우승, 선두 충북을 바짝 추격하며 12년만의 정상 탈환에 서광을 비추기 시작했다.경기도는 9일 경주-대구간(77.3km)에서 벌어진 대회 2구간 레이스에서 이틀 연속 소구우승을 차지한 에이스 배용학(경찰대)을 비롯, 이홍국(수원시청), 박진한(동해시청)의 우승에 힘입어 3시간55분33초로 전날 우승한

스포츠 | 경기일보 | 1999-11-10 00:00

부천 SK의 이성재가 99프로축구 신인왕에 올랐고, 올 시즌 4관왕인 수원 삼성은 ‘베스트 11’에 6명이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또 샤샤(삼성)-안정환(대우)의 대결로 관심이 모아졌던 최우수선수(MVP)에는 안정환이 44표로 샤샤(27표)를 제치고 선정됐다.이성재는 9일 오후 서울 축구회관에서 열린 축구기자단 투표에서 총 75표 가운데 72표의 압도적인 지

축구 | 경기일보 | 1999-11-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