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6,278건)

제43대 미국 대통령으로 확정된 조지 W. 부시텍사스주 지사는 13일 자신은 한 정당이 아니라 한 나라를 위해 봉사하도록 선출됐다고 강조하고 국민 대통합과 초당적 협력을 호소했다.부시 당선자는 이날 밤 9시5분(한국시간 14일 오후 12시5분) 텍사스주 오스틴의 주하원에서 전국에 TV로 생중계된 대국민 연설에서 대통령 선거 승리를 선언하고 어려운 선거였지만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5

김대중 대통령은 14일 귀국보고에서 “국민 여러분께 약속드린 대로 국정개혁을 철저히 마무리 짓겠다”고 말했다.김 대통령은 이날 낮 노벨평화상 시상식 참석 및 스웨덴 방문에서 귀국, 성남 서울공항에서 가진 귀국보고에서 이같이 말하고 “국민 여러분이 경제에 대해 걱정이 많음을 안다”며 “개혁을 조속히 마무리 해 건강한 경제기반을 다져 국민생활을 안정시키는 데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5

민주당, 한나라당 등 여야 14일 미 공화당 조지 부시 후보의 대통령 당선확정에 대해 각각 성명을 내고 미국의 새 행정부에서도 한·미 우호관계가 유지·발전하기를 기대했다.민주당 박병석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새로 출범하는 부시 정부가 아시아와 세계의평화와 안정, 그리고 번영을 위해 기여해줄 것을 기대한다”며 “한·미관계에서도 오랜 우호관계가 더욱 공고하게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5

김대중 대통령이 13일 노벨 평화상시상식 참석을 위한 6박7일간의 노르웨이와 스웨덴 방문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길에 오른다.김 대통령은 귀국후 이회창 한나라당 총재, 김종필 자민련 명예총재와 회동을 갖고, 국정운영의 큰 틀에 대해 논의한 뒤 내주중 국정개혁 구상을 밝힐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이와관련, 김 대통령은 14일 낮 서울공항에서 귀국 보고회를 갖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4

김대중 대통령은 노벨상 수상을 마치고 14일 귀국하는 대로 여야 정치권 및 사회 각계인사들과 연쇄면담을 통해 국정개혁구상을 구체화, 빠르면 연말께 당정개편 등을 단행할 것으로 예상된다.이와 관련, 박준영 청와대대변인은 13일 “김 대통령은 예산을 다루기 위한 임시국회가 끝나고 각계 의견을 수렴한 뒤 당초 계획대로 국정개혁 구상을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김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4

김대중 대통령이 한국 및 동아시아의 민주주의와 인권 신장을 위한 노력과 한반도의 평화와 화해를 증진시킨 공로로 새천년 첫번째 노벨평화상을 수상했다.김 대통령은 10일 오후 9시(한국시간) 노르웨이 수도 오슬로 시청 메인홀에서 하랄드 5세 국왕과 각국 외교사절, 국내외 초청인사 등 1천1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된 시상식에서 군나르 베르게 노벨위원장으로부터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1

“첫번째 떨어지는 물방울이 가장 용감하다”군나르 베르게 노벨위원회 위원장이 10일 저녁(한국시간) 김대중 대통령이 한국과 아시아의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한 그간의 노력 및 한반도 평화를 위한 공헌을 인정받아 노벨평화상을 수상하게 됐음을 선포하면서 인용한 시구(詩句)이다.5번의 죽을 고비를 넘기고, 6년간 투옥됐으며, 40년간 망명과 연금 생활을 했던 김 대통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1

여야는 10일 김대중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에 일제히 성명과 논평을 내고 환영과 축하의 뜻을 보냈다.민주당 박병석 대변인은 성명에서 “김 대통령의 수상은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를 위해 헌신해온 김 대통령에 대한 평가일 뿐 아니라 이를 위해 함께 싸워온 우리나라와 국민에게 보내는 전세계인의 경의의 표시”라며 “수상을 계기로 우리당은 안으로는 개혁을 완수하고

정부 | 경기일보 | 2000-12-11

김대중 대통령은 8일 “노벨 평화상 시상식을 마치고 귀국한 뒤 국민 여러분이 바라는 국정의 개혁을 단행하겠다”고 말했다.김 대통령은 이날 노벨평화상 시상식 참석을 위해 노르웨이로 출발하기에 앞서 서울공항에서 대국민 출국인사를 통해 “밖에서도 국정의 중요 사항은 차질없이 챙기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이와관련,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김 대통령은 귀국후 한나라

정부 | 경기일보 | 2000-12-09

김대중 대통령의 옥중서신 원본,수의, 옥중에서 보던 성서 등이 해외에서 순회 전시된다.스웨덴의 노벨재단은 ‘노벨상 제정 100주년 기념전시회’를 추진하면서 전시대상 수상자로 김 대통령을 선정하고 전시할 물품 제공을 요청해왔다고 청와대측이 7일 밝혔다.이번 전시회는 대상자로 7백여명의 역대 노벨상 수상자중 30여명을 선정해 열리며, 평화상 수상자로는 넬슨 만

정부 | 경기일보 | 2000-12-08